http://www.38north.org/2017/09/jbaron090717/

구글번역으로 보시면 됩니다. 이런 기사를 보는 사람들도 있어요. 

"Somewhere unwritten poems wait, like lonely lakes not seen by any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