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능아’,‘구상유취’(입에서 아직 젖내가 난다는 뜻으로 말과 행동이 유치함을 일컬음) , ‘거짓말을 하고 신뢰를 잃으면 지도자가 아니다이 말들은 박지원 의원이 바른정당과 통합을 추진하려는 안철수 대표를 향하여 요즘 쏟아내고 있는 독설들이다. 그는 DJ와 호남을 지키기 위하여 앞장서서 통합을 반대한다고 말한다. 여러분들 중에는 JP와 충청도를 지키기 위하여 무엇을 반대한다 하거나 YS와 영남을 지키기 위하여 무엇을 반대한다는 말을 전에 들어 본 적이 있는가? 정말 소가 웃을 일이다. 박지원 의원의 말에 동의하기 어려운 분들이 대다수일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가 통합을 반대하는 진짜 속셈은 어디에 있는 것일까?

 

[관련글 링크]

http://cafe.daum.net/pack0001/Yee3/7318?q=%BE%C8%C3%B6%BC%F6%B8%A6%20%BA%F1%B3%AD%C7%CF%B4%C2%20%B9%DA%C1%F6%BF%F8%C0%C7%20%C3%DF%C5%C2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79&aid=00030333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