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에는 네가 인터넷 따위로 알 수 없는 진실이 하나 숨어 있어. 조사 대상의 평균 연령이 63.3세라는 거야.


추접한 노문빠들의 특징이 허위권위의 논증으로 상대방을 공략하려는거지. 아이구 이 등신 XX 앞에 있으면 꽁치 열마리를 아가리에 처넣어주겠구만?


바로 기사가 검색되는데 무슨 헛소리? 

하위 20% 소득 감소, 소득주도성장 실패?최배근 "최하위층 노인 인구 급증"… 소득 하위 20% 가구 평균 연령 63.3세, 문제는 노인 빈곤 (중략)                                                                                                                                                                       올 1분기 소득 하위 20% 가구의 가구주 평균 연령은 63.26세다. 최하위층을 근로자가구와 근로자 외 가구로 살펴보면, 가구주가 임금근로자인 최하위층 가구의 가구주 평균 연령은 53.68세, 가구주가 자영업자나 실업자, 은퇴자인 최하위층 가구의 가구주 평균 연령은 68.22세였다.
(기사 출처는 여기를 클릭)

 

뭐 가처분 문제가 아니야.

박근혜 정부 시절에는 하위 계층 60프로가 소득 감소세로 조사됐었지만 
작년 2분기에서는 하위 계층 40프로가 소득 감소세로 조사됐고, 
올해 1분기에 들어서는 하위 계층 20프로만이 소득 감소세로 조사된 거야.



저 통계도 조작되었을 것이라고 확신하지만 그렇다 치고 왜 그랬을 것 같아? 바로 고령화가 진행되어 하위 20%의 연령이 낮아지고 또한 노령기초연금이 인상되었기 떄문 아냐? 뭐, 이런 빡대라기가 있는지 몰라.


그런데 문재인 정부는 이렇게 씨부리고 있어. 형용모순이라는 말이지.

최배근 교수는 3일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하위 20%의 평균 연령은 63.3세다. 이분들은 근로 활동을 하기 굉장히 힘든 분들"이라고 말했다. 


반면 최하위층 임금근로자의 가구 소득은 2년 연속 증가했다. 올 1분기 최하위층 근로자가구의 월평균 총소득은 206만 1344원으로 2017년 1분기 197만 7203원에 비해 8만 4141원 증가했다. 지난 1년간 60세 이상 인구가 54만명이 증가했다는 점까지 고려하면 최저임금 인상, 공공근로 확대 등 정부 정책의 방향이 잘못됐다고 보기는 어렵다.
(기사 출처는 상동)



근로활동을 하기 힘든 분들? 그런데 최저임금인상 공공근로 확대? 

이 등신 새꺄.  올 1분기 소득 하위 20% 가구의 가구주 평균 연령은 63.26세라고 했고 네 아가리로도 근로활동을 하기 굉장히 힘든 분들'이라고 했잖아? 그럼 하위 가구의 소득은 무엇으로 올릴 것 같아? 가구 구성원 아냐? 그러면 질좋은 일자리가 많아야 되는거 아냐?


그리고 1분기 소득증가율이 겨우 8만원? 한달에 3만원 소득증가가 최저임금 인상? 아휴~ 꼴값을 떨고있다. 이런거 따지려면 우선 취업률과 일자리 증감수부터 내놓아야 하는거 아냐? 어디서 사기같지도 않은 사기를 쳐?


올 1분기 소득 상위 20%(5분위)와 하위 20%(1분위) 가구 소득 배율, '균등화 소득 5분위 배율'을 살펴보면 지난해 1분기 시장소득 기준 5분위 배율은 8.96배, 공적이전소득을 더한 처분가능소득 기준 배율은 5.95배였다. 반면 올 1분기 시장소득 기준 5분위 배율은 9.91배, 처분가능소득 기준은 5.80배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최 교수는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하위 20% 가계의 처분가능소득은 0.4% 증가한 반면, 상위 20%의 경우 2.1%가 감소한 결과 5분위배율은 1년 전 5.95에서 5.80으로 감소함으로써 소득분배가 다소 개선됐다"면서 "상위 20% 가계의 소득 감소는 정확히 말하면 상위 10%의 가계 소득 감소다. 처분가능소득이 약 8%가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오늘 라디오 방송에서 최 교수는 "상위 10%가 소득이 좀 많이 감소했다. 임금 소득이 가장 많이 감소했다"며 "그분들 소득은 사실 어떻게 보면 기업에서 챙겨야 되는 부분들"이라고 지적했다. 
(기사 출처는 상동)


아이구 대단한 일 하셨어. 가처분 소득이 뭔지 몰라? 바로 소득에서 세금이나 이자 등을 빼고 지출할 수 있는 돈 아냐? 지금 경기가 안좋아서 소득이 줄고 그래서 고정된 세금이나 이자 등을 빼면 당연히 지출할 수 있는 돈이 줄어드는거 아냐?



그리고 이 한심한 XX. 경기에 별로 영향이 없는 상위 3%는 왜 상위 20%에 포함시켰어? 최소 소득분위별로 소득 증감과 가처분 소득 증감을 따져야 공정하지 않겠어?


하여간 노무현/문재인을 닮아 사기질만 치는게 바로 추잡한 노문빠답다. 에이구 인간 XXX들.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