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크로의 여러 회원님들에게 설문을 한 번 해 보고 싶네요.


설문 : 서울 아파트값이 1년에 몇 % 올라야 '폭등'인가?


이 설문에는 정답은 원래 없습니다.

그러니 여러분이 생각하시거나 느끼시는 대로 답변을 달아주시면 되겠습니다.

그리고 가능하다면, 왜 그렇게 %를 생각했는지 이유를 설명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우선 저부터 대답을 드리자면, 저는 1년에 5%가 상승하면 서울 아파트값이 폭등하는 거라고 판단합니다.

그 이유는 이렇습니다.

아파트의 값이 4억원이라면, 그 5%는 2천만원이 됩니다.

연봉 4천만원인 사람이 아파트를 구매하기 위해서 저축할 수 있는 한도는 1년에 얼마나 될까요?

사람마다 다 사정이 다르겠습니다만, 저는 1천만원~2천만원 정도로 보고 있습니다.

월세, 생활비, 효도비, 보험, 자동차 비용, ..... 이런 것들 때문이지요.

부부가 맞벌이를 하는 경우에는 연봉이 대폭 늘어나므로, 저축 가능한 액수가 훨씬 더 많을 것입니다.

그래도 대충 3천만원 정도가 한계가 아닐까 짐작합니다.

어떤 사람 A가 본인의 저축 50%와 대출 50%를 합쳐서 4억원짜리 아파트를 구매하려고 하는데,

2억원의 저축을 모으는 데에 10년~20년쯤이 걸리겠죠.

2억원을 다 모으는 시점에서 아파트값이 5%인 2천만원이 오르면,

A는 아파트값이 '폭등한다'고 느낄 것 같습니다.

왜냐 하면 자신의 저축으로는 이 오르는 금액을 뒤따라가기 버겁기 때문입니다.

이것을 뒤집어서 생각해 보면,

연봉이 4천만원이 넘고, 저축을 2천만원 이상 할 수 있는 사람에게는 5%가 폭등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또 연봉이 4천만원이 못 되거나, 저축을 2천만원을 할 수 없는 사람이라면,

어차피 구매가 불가능하여 5%가 오르든 말든 관심이 전혀 없어서 5%가 폭등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요즘 서울의 아파트의 평균 가격이 7억원을 넘었다고 하더군요.

5%이면, 3500만원이 됩니다.

1년에 3500만원을 저축할 수 있는 사람이 몇 명이나 될지 저는 모르겠습니다.

아파트의 값이 비싸면 비쌀수록 '폭등'의 기준은 내려가게 될 것 같네요.


--------------------------------------------------------------------------------


추가 설문이 있습니다. 이 설문도 정답이 없으므로, 여러분의 자유로운 판단에 따라 대답해 보시기 바랍니다.


설문 : 2015년 1년간 서울의 아파트 실거래가격은 8.31% 올랐고, 2016년에는 9.94%가 올랐습니다. 2년간 18.25%가 오른 셈입니다. 여러분이 보시기에 이것은 폭등인가요, 폭등이 아닌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