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래 글에서 한그루님과 토론중에 중요한 아이디어라고 생각해서 새로 글을 올립니다.
:
:
한그루님. 말씀하신 부분은 비트코인을 실물경제에 도입하는 단계에서 기술적인 문제 같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현재의 거래소나 파생상품을 통해서 비트코인을 기축통화, 즉 기준이 되는 가치가 되게 하고 기타 각국의 화폐나 유사화폐들이 상품권 정도의 기능으로 활용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그런 사람들이 이번에 비트코인 규제나 통제에 반발하고 있죠. 자유롭게 둬야지 우리가 기축통화의 주도권을 쥔다는 주장입니다. 그러나 그런 주장들은, 앞선 한그루님과 저의 토론을 통해서 모두 논파되었습니다.

비트코인이 기축통화가 되면, 즉 거래의 대상이 되는거죠. 그러면 하이퍼 인플레이션을 유발하는 초울트라슈퍼 거품이 됩니다. 도박머니로 쓰이면 무한대로 캐도캐도 줄지 않는 카지노 코인이니까요.

그러니까 그런식의 도입절차는 안됩니다. 그래서 비트코인 개발자도 망했다고 선언한 것이고요. 지금 비트코인 거래소랑 파생상품으로 주둥아리 터는 인물들은 알고 하는지 모르고 하는지는 모르나 천국가서 큰 벌 받을 겁니다.

그리고, 결정적으로는 비트코인은 이미 국경없는 네트워크 상에서 발행되고 유통되는 화폐이기 때문에 계층적 구조로, 어느것은 기축통화가 되고 어느것은 로컬화폐가 되는 그런 복잡성이 필요가 없습니다. 그냥 비트코인만 있으면 위아더 월드죠.

어찌됐든, 계층적 화폐구조의 기축통화가 되어서는 안되고, 비트코인 자체가 실물경제에 직접 거래의 도구가 되어야 합니다. 비트코인 다음 버전의 새화페는 그런 부분까지 고려해서 설계되어야 할 것입니다. 결국 발행방식이 채굴이 아니라, 뭔가 다른 획기적인 발행방식의 버전업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어떠한 방법이 있을지는 저는 짐작도 못하겠습니다. 그러나 양심있는 천재들이 분명 방법을 찾을 것이라고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