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분이 대충 우울했어요 오늘.. 
웬만한 우스개 소리엔 억지웃음도 짓기 귀찮을만큼.

산하님 미몹엘 무심코 들렀는데..  푸히히.. 터뜨렸네요. ㅎㅎ

그 중의 제일은 삽질이라... 퍼왔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