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소속 안철수 의원의 신당 창당 준비기구인 '국민과 함께하는 새정치 추진위원회'의 공동위원장으로 박호군 전 과학기술부 장관, 윤장현 광주비전21 이사장, 김효석·이계안 전 민주당 의원이 선임됐다.

정치권에서는 이번 새정치 추진위원회의 공동위원장에 선임된 4인에 대해 중도 통합형 인물이라는 것이 대체적인 평가다. 따라서 향후 안철수 신당이 중도 통합형 리더십을 통해 독자적 세력 확산에 나설 것이란 전망이 지배적이다.

추진위는 8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향후 안 의원의 정치세력화 추진을 위한 공동위원장 인선 결과를 이같이 발표했다.

(왼쪽부터) 이계안 사단법인 2.1 연구소 이사장, 김효석 전 민주당 원내대표, 안철수 의원, 박호군 한독미디어대학원대학교 총장, 윤장현 광주비전21 이사장(이상 4인 공동위원장), 송호창 소통위원장.

박 전 장관은 서울대 화학과 출신으로, 1999∼2003년 한국과학기술연구원장을 거쳐 2003년 과학기술부 장관을 역임했다. 이후 2004∼2008년 인천대 총장, 2008∼2010년 인천녹색성장포럼 대표를 지내고 지난해부터 한독미디어대학원대학교 총장으로 재직하고 있다.

윤장현 이사장은 조선대 의대 출신으로 아름다운 가게 전국 대표와 광주·전남비전 21 이사장, 한국YMCA전국연맹 이사장 등을 지낸 시민사회 활동가다.

민주당 출신인 김효석 전 의원은 1997~1998년 중앙대 경영대학장을 거쳐 16∼18대 국회의원을 지낸 3선 의원이다. 민주당에서 정책위의장, 원내대표, 국회운영위원장 등을 역임했으며, 이날 오전 10시20분께 민주당 서울시당에 탈당계를 접수했다.

이계안 전 의원은 1999~2001년 현대자동차 대표이사 사장, 2001~2004년 현대카드 대표이사 회장 및 현대캐피탈 대표이사 회장을 역임한 기업인 출신으로, 17대 국회의원을 지낸 뒤 사단법인 2.1연구소 이사장으로 재직 중이다.

윤장현 이사장은 내년 지방선거에서 '안철수 신당'의 광주시장 후보로, 김효석 전 의원과 이계안 전 의원은 각각 전남지사와 서울시장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한편 새정치 추진위 소통위원장은 무소속 송호창 의원, 대변인은 금태섭 변호사가 각각 맡게 된다.

추진위는 향후 내년 지방선거, 재보궐선거 등을 대비해 인재를 영입하고 정책 콘텐츠를 개발하는 등 본격적인 창당 작업을 준비하는 실무기구 역할을 할 예정이다.

http://media.daum.net/issue/379/newsview?issueId=379&newsid=20131208121503624




성향은 리버럴로 자리잡은것 같은데요 근데 안신당에 친노는 없긴없네요
profile

仲尼再生 " 夜 의  走筆  " 취임사

 

저를 아크로 주필로 추천하시는 회원여러분의 글을 읽고, 오늘 본인은 본인의 향후 거취를 놓고 깊이 망설이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프루스트의 '가지 않은 길'을 끝없이 되뇌며, 다수 회원의 요청대로 아크로 "밤의 주필" 직을 기꺼이 수락하기로 결심했던 것입니다. 내 일신의 안녕 만을 위한다면 봉급 한 푼 못 받는 이 명예직을 수락할 수 없었겠지만, 이미 공인 아닌 공인이 된 몸으로서 이 위기의 시대에 역사가 제 어깨에 지운 이 짐을 떠맡기로, 본인은 이 아름다운 밤 위대한 결단을 내렸던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