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정치적 패륜아들 하는 짓거리가 다 그렇지.


아, 이건 진심인데 재원님은 확실히 정치에 대한 뉴비 맞는 것 같다.

무언가 건설적인 의견을 듣고 싶어 아크로에 오셨다는데 그런 뉴비에게 추잡한 모습을 보여드려 죄송하다.



그런데 아크로에 새로 떠오른 명언들.....


"아크로에는 자주 오지 않지만"

"아크로에는 눈팅만 했지만"


그리고 큰 마음 먹고 글 쓴다면서 쓴 내용은 '택도 없는 내용'으로 한쪽 진영만 죽일 놈 만드는 것이다. 그리고 어떤 인간은 내 호적까지 옮기면서 나를 닝구 진영에 끼어넣는 짓까지 자행했다. 그리고 내 글을 비판한다면서 조건반사적으로 애먼 닝구진영을 호출한다. 


근데 이 정치적 패륜아들은 알까? 지금 자기들 때문에 나와 닝구들이 휴전 중이지 이 정치적 패륜아만 없으면 나와 닝구들은 정치적으로는 대립하고 있을 것이라는 것을? 결국 그 것은 노무현이 역사 앞의 죄인이기 때문이라는 것의 방증이다. 정치적으로 같은 입장이 아닌 나와 닝구가 같은 타겟을 가지고 있다는 것 말이다.


싸우면서 닮아간다....는 100% 거짓말이다. 하는 짓들이 새누리빠 애들 하는 짓보다 더 파쇼적이고 추잡하다. 한마디로 정치적 패륜행위라는 것이다. 


왜 그들은 나를 닝구 진영에 끼어 넣지 못해 안달일까? 바로 본심은 스스로가 지역주의자이면서 내가 닝구들의 노무현 비판의 지점인 '호남 홀대'와는 다른 '노무현의 정책 및 행적'에 대하여 비판하기 때문이고 나의 존재는 노무현을 비난하는 것은 '지역정서에 의한 것'이라는 그들의 논리에 모순되는 것이기 때문이다.



이 정치적 패륜 행위, 너무도 많아 보아 이제는 식상하지도 않다. 도대체 이 '영구 읎다'라는 촌스런 대사 언제까지 들어야 할까? 뭐, 안스럽기는 하다. 스스로 죄의식을 느끼니 떳떳하게 '나는 노무현 지지자이다'라고 이야기 하지 못한다는 것 말이다. 호부호형을 겨우 승락받은 길떠나는 홍길동보다 더 짠하다.


이 행태는 박빠들이, 박근혜가 정권을 잡은 후 '이런 이런 정책은 잘한 것이다'라고 떳떳하게 주장할거리가 없어 박근혜 지지율에 기대는 것이 유일한 근거인 작태와 같다.


"아크로에는 자주 오지 않지만"

"아크로에는 눈팅만 했지만"



이런 전제를 달면서 정치적 패륜 행위를 서슴없이 자행하느니 아예 아크로에 발을 끊는건 어떨까? 솔까말, 내 글들이 잘써진 글들은 아니지만 이런 정치적 패륜아들에게 내 글이 읽힌다는 생각을 하면, 모골이 다 송연하다. 나에게 '내 글이 안읽힐 권리를 부여해 달라'.


그래, 디즈레일리님의 말씀이 맞다. 시비거리 찾느라 두 눈이 시뻘개진 이 정치적 패륜아들, 그 것이 유일한 존재의 이유인 이 정치적 패륜아들에게 굳이 먹이를 던져줄 필요가 없겠지? 그냥, 정책에 대한 객관적 기술-물론 효과에 대하여는 나도 의문이디만-만 해도 최소한 아크로에서는 이런 정치적 패륜아들이 준동할 빈도수는 훨씬 줄어들 것이다. 왜?


열린우리당 시절 열린우리당이 의정활동 5년 연속 꼴지였던 것처럼 이 정치적 패륜아들의 정책에 대한 이해도는 제로에 가까우니까. 그러면서 어떤 인간은 자신이 교육부 장관을 하면 우리나라 교육개혁을 이루어낼 수 있다...라고 장담했다고 한다. 개혁? 우리나라 학생들을 전부 노뽕 환자로 만들려고? 주제 파악은 국어시간에만 하는게 아니다. 


대략 이따위니 노무현 인간성이 좋아서...라는 것이 노무현 지지하는 유일한 이유겠지. 아, 노무현이 정치인이 아니라 연예인이었구나? 연예인은 인간성이 좋은 것만으로도 팬들이 지지할 수 있으니 말이다. 노무현과 아이들?......... 쯤 되려나? 대표 히트곡은 시체놀이?인가? 아니면 부엉이바위 우는 사연인가?


역시는 역시 역시이고 그냥은 그냥 그냥이며 자연은 자연히 자연이다.


노무현에게 고맙기는 하다. 정치판에서 인간성 좋은 것이 지지의 이유가 된다면 우리나라 사람들 중 반 이상은 대통령 당선될 가능성이 있으니까. 누구나 대통령 되는 세상, 개나 소나 대통령 되는 세상, 그게 노무현이 꿈꾸던 세상 아니던가? 그리고 스스로 반인반견이 되버린 노무현... 참 대.다.나.다.


만일 중임제 제한이 없다면 인간성 좋은 흐강님은 종신대통령을 할 가능성이 있는 나라, 얼마나 환타지 같은 나라인가? 우리는 그런 환타지 같은 나라에서 살고 있다. 염병. 나같이 인간성 드러운 놈은 대통령은 언감생신 꿈도 꾸지 못하는 나라, 얼마나 드러운가?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