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회 천당, 축복만 탐하다 개독교 됐다

 

“네 이웃을 네몸과 같이 사랑하라”시던 예수님의 사랑의 정신에 입각해서 말씀드린다며는

천당, 축복만 탐하다 개독교 된 한국교회들 보다는 차라리 그들이 빨갱이들이라고 욕하고 손가락질 하던 사회주의자들이 오히려 이타적 천국에 들어갈 확률이 전 더 높다고 봅니다.

 

 

왜냐면

 

천당, 축복만 탐한자들은 대부분 이기주의자들입니다 예수님의 “네 이웃을 네몸과 같이 사랑하라”는 핵심 키워드와 전혀 맞지 않는자들입니다. 그들의 ‘이웃사랑’은 고작 이웃에 대한

기부나 적선행위의 수준을 넘어서지 않습니다. 그런데 그것은 유대인들의 전유물이었습니다

 

 

한국교회는 그 유대인의 전유물인 기부나 적선만 답습하다 제 2의 예루살렘이라던 평양이

공산주의화 돼버렸죠. 하지만 한국교회는 여전히 깨닫지 못하고 오늘날 수구세력의 중심이

되 있는것입니다. 물론 내벌어서 내 먹는 이기적인 삶을 살아도 이 세상은 잘 굴러 갑니다

 

 

그것이 교회가서 주일성수 잘하고 십일조 듬뿍 내는 것으로 면죄부가 주어지지 않습니다

 

 

진정한 사회주의 곧 이타적인 자들이란 바로 이런자들입니다

 

 

내가 가난한 이들을 위해 구제활동을 하니, 사람들은 나를 성자라 부른다. 내가 가난한 이들이 가난하게 살 수 밖에 없는 사회구조를 바꾸자 하니, 사람들은 나를 빨갱이라 부른다.

 

 

http://www.newsnjoy.or.kr/news/articleView.html?idxno=1955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