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기 녹취록이 현 시점에서 내란음모에 해당하느냐? 아니냐? 를 따지는게 현 상황에서 중요한것도 아니고
별 관심거리도 안된다고 봅니다.
 국정원 공개 녹취록의 내란음모관련건은 지금 왈가불가할 문제가 아니라 어차피 최종적으로 대법원까지 가는 싸움이 될 확률이 높고
아무리 제 삼자들이 왈가불가해봐야 결국 최종 판단은 법원에서 내려집니다. 가봐야 아는거죠.
 그리고  법에 따라 판결을 내리겠지만 최종 판결을 내릴 대법관들도 감정을 가진 사람들이고  여론 상황에 따라 판결에 약간이라도
영향을 받을 가능성이 아예 없다고 볼수 없어요. 그리고 알려진 바로는 이 녹취록은 극히 일부일뿐이며 재판이 진행될수록 더 많은
증거들을 내놓을 것이기 때문에 현 녹취록 가지고 이게 내란음모에 해당되느냐 아니냐? 를 지금따져보는것은  이번 사건에서 그리
주요하게 영향을 미칠 사항도 아니죠.
 내란음모로 보기에는 무리다라는 주장도 있고 이 녹취록만으로도 정황증거만 잘 보강해서  제시하면 충분히 내란음모죄로 볼수도 있다라는
의견 맞서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어차피 최종적으로 가봐야 압니다.  

  설사 나중에 최종적으로 대법원가서 내란음모가 아니라 해도 이석기를 비롯한 다른 혐의자들은 국가보안법상이나 다른 혐의 위반이 적용되서
다들 구속될 확률이 높아요.  이 건으로 국정원 비판해대고 통합진보당 쉴드 쳐줄 사람이 있을까요?
 통합진보당은 부정경선과 그로 인한 종북논란으로 이미 국민들 시선에 미운털이 단단히 박힌 상황이죠. 그간의 전례도 있었고 이석기는
이미 김대중 정권때 민혁당 사건 관련 인사로 잡혀갔던 사람입니다.  한마디로 NL파들이 장악한 통진당에 대한 인식은 종북 빨갱이당입니다.
 이렇게 미운털이 박힌 와중에 이번 사건이 터졌으니 국민들이 내란음모죄냐 아니냐? 를 따져서 거기에 포커스를 맞출까요? 아예 죄가 없는
무죄 사건이 되서 전부 풀려난다거나 이러면 몰라도 내란음모죄든 아니면 국가보안법상 위반혐의든  일단 잡혀가서 유죄 판결을 받으면
국정원이 비판 받을 가능성은 거의 없어요.   예전에 총선 전에 한창때 국참계 합류하고 지지율 10퍼센트를 넘기기도 했던 그런때가 아닙니다. 통진당은 작년 부정경선, 종북논란등으로  국민정서가 이미 한참전에 떠났고 쉴드 쳐줄 국민들도 별로 없습니다. 

 아마 모르긴 몰라도 이석기와 그 다른 혐의자들이 일단 내란음모든 국보법이든간에 구속되고 유죄판결을 받으면 이번에 법무부에서 통진당 해산절차를 밟을 가능성도 상당하다고 봅니다. 
 중요한건 민주당이 절대 통진당과 엮이면 안된다는겁니다. 안철수까지 나서서 철저 수사하라고 하는 마당에 민주당은 왜 이렇게 미적 거리고 침묵적인지... 민주당이 먼저 나서서 철저 수사를 촉구하고 국회에 이런 세력들이 들어오면 안된다고 나서서 왜 못하는건가요? 
 이참에 통진당이 민주당을 협박하고  호구로 보면서 기생하려고 하지 못하게 확 끊었으면 좋겠습니다. 
 한국진보연대를 비롯한 시민원로라면서 오종렬, 박석운 이런 원로들이나 원탁회의에 휘둘리지도 말고.

 김대중은 과거에 야당 오래하면서 경륜감이나 안정감이 있었어요. 때론 김종필 같은 보수세력과 손잡고 집권하기도 했었고 
조순이라든지 고건 같은 온건 보수성향 인사들도 같이 했었고.  보수부터 해서 약간 왼쪽인 좌파까지 포괄했지만 절대
민노당같은 당과는 손잡지 않았었는데....
 근데 열린우리당 이후 완전 주류가 바껴 버렸어요. 이제 기어이 혁통을 비롯해서 친노들과 우상호, 오영식, 이인영, 임종석 등 전대협 운동권 출신들이  협력하면서 통합진보당과 연대를 하기에 이르르서 지금까지 고생하고 있는거죠. 
  특히 임수경 공천은 지금 생각해도 어이가 없을 정도에요.
 민주당이 제대로 통진당과 선긋기하고 다르다는 모습 안보이고 또 슬쩍 같이 얹어가게 모른척하거나 소극적인 모습 보이면 앞으로 
계속 선거때마다 민주당은 과격하고 불안정한 정당으로 공격받을겁니다. 아무리 수구 새누리당 공격한들 민주당이 대안세력으로 보기엔
먼가 불안하다라는 심리가 있으면 선거때마다 힘들어져요.
 혁통이나 시민세력, 386운동권들의 강경세가 주도하는 운동권 정당의 모습이 아니라 예전의 새정치 국민회의나 새천년민주당때의 온건한 노선으로 제발 돌아왔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