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하는 건 잘 한다고 말하는 게 옳다.
여성 대통령이지만 현재 대일관계 조정은 지금까지 어떤 대통령 보다 더 떳떳하고 금도있게
잘하고 있는 것 같다. 아마 거의 모든 전직들이 취임하자마자, 일본으로 달려가서
현대판 광대놀음에 불과한 천황이란 광대를 알현하고 자랑스럽게 미소짓던 모습을 생각하면
현재 박대통령의 원칙주의,즉 일본정부가 과거사에 납득할만한 반성적 자세와 조치를 취하지
않는한 정상회담은 없다는 일관된 자세는 높이 평가해주고 싶다.
대북관계에서 지나치게 기싸움에 매몰되어 시간을 끌어서 짜증도 나고 역시 '기대할 게 없구
나." 하고 한때 포기했으나 결국 타결점을 찾은 이 마당 대통령의 '원칙주의'에 좀 더 관대한
이해를 해주고 싶다.
범죄형 인간인 아베는 결국 일본 국민에게 다대한 피해와 고통을 안겨주고 물러날 것이다.
대통령에게 말이 나온 김에 한마디만 더 보탠다면
 지금이 어찌보면 남북연합 혹은 연방 추진의 적기라는 것이다.
미국도 이집트, 시리아, 미해결의 아프가니스탄과 이라크 등으로 반도문제에 적극 개입할
여력이 없다. 일본은 극우지향으로 제 정신이 아니다. 일본의 극우지향이 남북 연합의 동기
를 제공하는 측면도 있다. 일본이 더욱 극우로 극성을 피우기를 바란다. 악령들을 모신 사
당에 참배를 하던말던 관심도 없다. 러시아는 남북문제에서 관심을 뗀지가 오래다. 남북
관계가 풀리면 중국을 설득하는 건 한결 쉬워질 것이다.
이런 기회가 그간 경험으로 볼 때 쉽게 오는 게 아니다. 이런 때 주도적으로 나선다면
망외의 진전이 있을 것이다.
북의 핵이 걸림돌이라고...? 일본 극우 내각은 지금 후지산 어디에서 수만명 관객을 모아놓고
자위대 화력시범을 벌이고 있다. 누가 일본 본토를 침략할까봐..? 역사를 보거나 현재를
보거나 일본 열도침입을 획책하는 나라가 어디메에 있을까? 아무도 그 섬나라에 욕심이
없다. 그렇다면 그 화력은 어디에 사용하나? 그냥 심심해서 장난삼아서...?
 우리는 세계에서 가장 악랄하고 후안무치하며 예측불가능한 이웃을 두고 있다는 점만
잊지 말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