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넷에 링크한 것이 인상적이어서 씁니다. 박근혜는 어제 국정원 국정농단은 쏙 빼놓고 'NLL 사초 증발은 국기를 흔드는 일'이라며 말장난으로 도발했는데 그 도발에 대응하는 두 정치인을 비교해보니....문재인은 참... 소리 나오는군요.


정치인과 정치모리배의 차이를 그대로 보여주네요. 


그나저나, 안철수 까기 위해 노회찬을 약방의 감초처럼 등장시켰던 친노 및 친노 언론인들, 노회찬이 안철수 진영에 합류하면 어떤 표정을 지을까요? 안철수 진영에 노회찬 합류하는 것을 (최소한 아크로에서는)별로였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솔까말, 안철수 진영에 현역정치인 중에 노회찬보다 나은 사람 있던가요?






문재인은 더 이상 아군에 민폐 끼치지 말고 정계은퇴하는게 이 나라 국민들을 위하는 유일한 길일겁니다. 아, 친노는 덤으로 싹 쓸어가세요. 그동안 민폐 끼친 손해배상 청구하지 않을테니까.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