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NLL 논란에서 처음 깜짝 놀랐던 것은 남재준 원장이 전격적으로 대화록을 공개한 것이고,
두번째 깜짝 놀란 것은 이것이군요. 없답니다.
세번째 깜짝 놀랄 것은 누가 없앴냐? 아니면 처음부터 없었나?? 이겠군요

국가기록원에 2007년 정상회담 회의록 없다(오늘자 오마이뉴스)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47&aid=0002029663&date=20130717&type=1&rankingSeq=1&rankingSectionId=100


 

참고로 묻혀 지나갔지만 새롭게 조명받는 작년 10월의 기사.
이건 이명박정부측 인사의 발언입니다.

<여권의 고위 관계자는 17일 문화일보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2007년 당시 회담록은 국가정보원 원본과 청와대 사본 등으로 두 군데에서 동시 보관해 오다 노 전 대통령이 임기 말인 2007년 말~2008년 초 폐기를 지시했다”면서 “이 지시에 따라 청와대 보관용은 파쇄돼 폐기됐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에 따라 대통령기록관으로 옮겨져 보관돼 있어야 할 회담록 사본은 없다”면서 “하지만 국정원은 원본을 폐기하지 않고 현재까지 보관 중”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노 전 대통령의 폐기 지시에도 불구하고 국정원이 어떤 이유로 보관하고 있는지에 대해서는 설명하지 않았다.>


“靑보관용 ‘盧-김정일 회담록’ 盧 지시로 폐기”(문화일보)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12101701030123029002


 

이제 참여정부에서 국가기록원에 이관했으며, 노무현은 폐기지시 한적이 없다는 민주당측의 반응이 나와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