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LL논란이 한참이던 시기 남북 장성급 회담에서 북한이 빔 프로젝터를 설치하고 영사를 하려는 것을 남한 장교가 강력하게 방해하는 동영상을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북한이 영사하려던 내용이 무엇인지 궁금했는데 윤호중의원의 지도공개로 어느정도 남북 정상회담에서 오고간 NLL문제의 윤곽이 드러난듯 합니다.

1. 노무현은 윤호중이 공개한 지도대로 북한과 합의하기로 전략을 짜고 갔고 지도도 건넸습니다
   그러나 정상회담 대화록에서 김정일은 북한이 주장하는 군사경계선과 NLL 사이를 공동수역으로 하자고하고 노무현은 등거리나 등면적은 커녕 보고서에 첨부된 지도이야기도 꺼내지 않습니다.
정상적이라면 우리 입장은 지도에 표기되어 있습니다랄지 NLL 기준 등면적입니다라는 말 정도는 나와야 하지만 그런말은 없고 오히려 NLL은 영토선도 아니고 이런식으로 김정일에게 동조하는 모습을 보이지요
( 여기서 두명의 사기군 이야기가 걸립니다. 하나는 국정원이 대화록을 맛사지했을 가능성입니다. 국회에서 3분의2로 통과될리가 없다고 생각하고 맛사지 했을 수도 있고 다른 하나는 노무현입니다.
노무현은 이미 등면적 지도를 김정일에게 주고서도 김장수가 소신발언을 하니 맘대로 하라고 했습니다.
이게 사실이면 김정일 뒤통수치는 사기군이지요 )

좌우간 노무현이 김정일에게 건넨 제안지도인데 그런데 이 지도를 봐도 우리가 불리합니다
면적은 같을지 모르지만 우리가 NLL 이북으로 얻은것은 전략적 가치나 어장가치 그리고 거리도 엄청나게 멀어서 백령도 주민들이 어로작업 나가도 위험하고 기름값이나 시간때문에 타산이 맞지 않지요
그리고 우리쪽은 백령도와 연평도가 다 포함이 되어 버립니다
아마도 북한이 1994년인가 주장한 양보한 경계선을 기준으로 한듯 한데 좌우간 이 지도대로해도 사실상 NLL포기가 맞습니다
북한해역은 그냥 시늉으로만 들어갔습니다
사실상 김정일의 요구를 수용한거나 마찬가지입니다
북주장 경계선을 잘 보시기 바랍니다.

110864_115885_2247.jpg 


아마 장성급 회담에서 북한은 이 지도를 공개하려고 했던 것 같습니다.
너희 대통령이 김정일에게 직접준 지도라고 말이지요
그리고 자기들 입장에서 이 지도의 부당한 부분을 지적하고 더 얻어내려고 했겠지요
그런데 남한측은 회담이후 이 지도를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왜 공개를 하지 않았을까요?
윤호중은 지금 공개하는데
노무현과 그 팀도 저 지도를 공개하면 후폭풍이 만만치 않고 NLL포기라는 말이 나올걸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남측 장교가 영사하는 것을 극렬 막았던고요
그리고 아래 국방부 장관 회담시 우리가 제시한 공동수역은 노무현이 김정일에게 건네준 지도보다 덜 양보한 것이고  훨 공평한 것입니다
저는 이 지도정도면 합의가 가능하다고 봅니다
안보면에서도 문제가 덜하고
110864_115886_2326.jpg 





이에 대하여 북한은 12월 장성급 회담에서 아래와 같은 지도를 내놓습니다
그리고 노무현이 건네준 지도를 투사하면서 대통령은 처음 지도처럼 하자고 했는데 왜 장관급 회담에서는 다른 지도를 가지고 와서 후퇴한 내용이냐고 하려던 것이었지요
110864_115887_2416.jpg 

북한이 제시한 방안은 NLL 이북은 거의 들어가지 않습니다
그럴것이 그들은 자기들 주장 해상 경계선을 양보한 것이기 때문입니다.

결국 이 정상회담은 실패한 회담이었습니다
아먀츄어 노무현 정권은 미리 패를 다 보여준 것이고  NLL에 대한 북한의 인식에 동의를 해서 빌미를 준 것입니다.
노무현이 건넨 지도와 노무현의 발언을 들은 북측이 어떤 생각을 했을까요?
NLL충분히 양보 받을 수 있고 최대한 유리하게 공동수역을 만들수 있고 나중에 노무현 퇴임해도 근거가 되겠구나 했을 겁니다
그래서 장성급 회담에서 위 지도를 들고 나온것이고요
해주 공단이요?
먼저 NLL협상이 시작되었지요?
그때 어떤 식으로든 합의 되었더라면 공동수역은 기정사실이고 해주 공단은 북한의 손에 달려있지요
북한은 어떤 핑게를 대든 상황에 따라 추진할 수도 안 할 수도 있는 옵션을 갖게 되지요
한마디로 노무현은 국내정치나 외교에서 재앙 덩어리입니다.
그런데 윤호중은 왜 이제 공개를 하고 저 공개된 지도가 NLL 포기 안했다는 주장에 얼마나 힘을 실어준다고 생각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