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생이 먹던 빵을 형이 빼앗아 먹는 일이 발생했다.

 

이것을 본 어느 급진적 동생주의자는 “음식 갈취는 섭취가 아니라 폭력이다”라는 금언을 꺼내면서 썰을 풀기 시작한다. 그에 따르면 동생의 음식을 빼앗아 먹는 행위는 음식 섭취가 아니라 폭력일 뿐이다. 따라서 음식 섭취와 관련된 욕망들은 이런 행위와 전혀 상관이 없다. 그것은 동생을 지배하고, 굴욕감을 주기 위한 행위일 뿐이다. 즉 권력의 문제다.

 

이 때 단순히 한 명의 형과 한 명의 동생 사이의 개인적 문제가 아님에 주목해야 한다고 급진적 동생주의자는 열변을 토한다. 모든 형들이 공모해서 형-동생 사이의 서열을 확고히 하고자 한다는 것이다. 음식 빼앗아 먹기를 통해서 이런 착취 관계는 계속 재생산된다.

 

 

 

어떤 진화 심리학자는 이런 설명을 받아들일 수 없다고 이야기한다.

 

그는 우선 급진적 동생주의자가 이야기하는 설명이 들어맞는 경우도 존재할 수 있다는 점을 기꺼이 인정한다. 동생의 어떤 행동 때문에 엄청 열 받은 형이 배터져 죽겠는데도 동생의 빵을 빼앗아 억지로 먹는 경우도 가능하다는 것이다. 또한 최근에 동생이 부쩍 개기고 있기 때문에 서열을 확실히 하기 위해 배터져 죽겠는데도 동생의 빵을 빼앗아 먹는 수고를 하는 경우도 가능하다는 점도 인정한다.

 

하지만 이런 설명을 전반적으로 일반화하기에는 무리가 있다는 것이 진화 심리학자의 의견이다. 그에 따르면 음식 섭취와 관련된 욕망들이 큰 역할을 하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배가 무척 고프거나 빵이 매우 맛있어 보일 때 음식 섭취와 관련된 욕망들이 활성화되며 보통 이것이 음식 빼앗아 먹기에서 중대한 역할을 한다는 것이다.

 

 

 

그러자 급진적 동생주의자는 “왜 당신은 권력의 문제를 무시합니까?”라고 묻는다.

 

그러자 진화 심리학자는 자신은 권력의 문제를 무시하지 않는다고 응수한다. 그에 따르면 힘도 매우 중대한 역할을 한다. 형이 동생의 음식을 빼앗아 먹을 수 있는 것은 동생보다 힘이 세기 때문이다. 즉 형은 음식 빼앗아 먹기를 실행할 능력이 있다.

 

다만 권력의 문제만 생각해서는 음식 빼앗아 먹기 현상 모두를 설명할 수 없다는 것이 진화 심리학자의 입장이다. 음식 섭취와 관련된 욕망들도 고려해야 되는 경우가 많다.

 

 

 

진화 심리학자는 이데올로기나 처벌 문제도 고려해야 한다고 이야기한다. 예컨대 동생이 엄마한테 일렀을 때 얼마나 강력한 처벌을 받느냐가 형의 행동에 영향을 끼친다는 것이다. 만약 엄마가 단호하게 형을 처벌한다면 음식 빼앗아 먹기가 덜 일어날 것이다. 그리고 “남의 음식을 빼앗아 먹으면 안 된다”는 이데올로기가 강력하게 주입될수록 음식 빼앗아 먹기가 덜 일어날 것이다.

 

이데올로기와 처벌과 관련된 이런 이야기에 급진적 동생주의자도 기꺼이 동의한다.

 

 

 

진화 심리학자는 이제 왜 음식 섭취와 관련된 욕망들이 진화했는지 썰을 풀기 시작한다. 그에 따르면 독이 적게 들어 있고, 영양가가 풍부한 음식을 충분히 섭취했던 우리 조상이 그렇지 못했던 우리 조상에 비해 더 잘 번식했기 때문에 인간에게는 배고픔 기제도 진화했고, 맛과 관련된 기제도 진화했다고 한다.

 

진화 심리학자에 따르면 음식 섭취와 관련된 욕망이 음식 빼앗아 먹기 현상에서 상당한 역할을 한다. 따라서 형이 배가 고플수록 동생의 음식을 빼앗아 먹을 가능성이 커질 것이라고 예측한다. 그리고 동생이 가지고 있는 음식이 더 맛있어 보일수록 음식을 빼앗아 먹을 가능성이 커질 것이라고 예측한다.

 

 

 

급진적 동생주의자는 절대 그럴 리가 없다고 주장한다. 왜냐하면 음식 갈취는 섭취의 문제가 아니라 폭력의 문제이기 때문이다. 그에 따르면 형이 배고프지 않은데도 동생의 음식을 빼앗아 먹는 경우도 있고, 동생이 들고 있던 음식이 맛없어 보일 때에도 빼앗아 먹을 때가 있기 때문에 음식 섭취와 관련된 욕망들이 상당한 역할을 한다는 진화 심리학자의 설명은 엉터리다. 맛이 중요하다면 왜 맛없어 보일 때에도 빼앗아 먹는단 말인가?

 

게다가 급진적 동생주의자는 점점 더 화를 낸다. 그는 진화 심리학자가 형 이데올로기의 대변자일 뿐이라면 분통을 터뜨린다. 권력의 문제가 중요한데 음식 섭취 관련 욕망들을 언급하면서 형의 행동을 정당화하는 것을 두고 볼 수 없다며 이를 갈기도 한다. 그에 따르면 설사 진화 심리학자가 그런 의도를 의식적으로 품고 있지 않더라도 배고파서 빼앗아 먹는 것이라는 설명이 음식 갈취를 정당화할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진화 심리학자는 드디어 포기한다.

 

You Win!!!

 

 

 

드디어 승리를 쟁취한 급진적 동생주의자는 의기양양하게 외친다.

 

만국의 동생들이여, 단결하라!!!

 

 

 

이덕하

2013-0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