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수색채가 강한 인물이 나오면 뚜렷한 대립각으로 인해서 박원순 시장에 이길 가능성이 높겠지만,

(저는 여전히 서울은 진보가 우세라고 봅니다.)

중도적인물이 나온다면 박원순 시장이 밀릴가능성이 높습니다.

새누리당에서 원희룡이나, 안대희, 홍정욱이 나온다면

박원순시장도 긴장해야할겁니다.

안철수가 뒤에서 지원해주면 된다고 하는데

안철수는 이제 뒤에서 누군가를 받쳐줄 동력이 많이 떨어진 상황입니다.

이번대선에서도 서울시장선거만큼 큰 힘을 발휘못했습니다.


여차하면 새누리당이 서울을 박원순 시장한테 넘겨줄 가능성도 있다 봅니다.

야권의 경쟁관계를 적절히 이용해 박원순 시장을 안철수와 대립각관계로 만들 가능성이 있어 보여요.


박원순 시장이 살면 안철수가 죽는 묘한 관계가 형성된다면,

야권은 또 내부분열에 모습이 나타날거라 봅니다


깨어있는 시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