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넷 담벼락 관련링크 : http://board-3.blueweb.co.kr/board.cgi?id=kroh89&bname=SkynesPangPang&action=view&unum=4301&page=1&SID=1dbaae3c433ab9ba52d7109c869fb048

아크로 관련글 : http://theacro.com/zbxe/free/805244

관련기사 :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421&aid=0000296542


-----------------------------------------------------------------------------------------------------------------------------


  홈플러스 매장에 뜬 닭무현 사진에 관해 제가 이런 말을 했죠.
 "욕을 먹는다면 민간의 상업매장에 정치인을 희화한 영상을 올림으로써 행여 홈플러스 매장의 영업에 정당하지 못한 방해를 했을 혐의 정도... 그러나 딱 거기까지"라고...

 그런데 이번엔 이른바 일베충의 김대중 모욕 '인증' 건을 들고 나왔네요.
 홈플러스 매장에 뜬 닭무현 패러디가 괜찮다고 할 셈이라면 이 김대중 모욕 '인증'도 그냥 내버려둬야  하는거 아니냐는 말을 하고 싶은거죠.
 
 근데 이건 순억지.
 홈플러스 매장에 뜬 닭무현 패러디의 경우

 1) '김대중XXXX끼'라는 욕을 공공장소에 게시하지도 않았으며
 2) 광주민주화운동을 '총을 들고 일어난 폭동'으로 규정한 전두환 전 대통령의 발언을 인쇄해 붙이지도 않았습니다.

 이런 행위는 이를테면 위안부 할머니들 보고 매춘부, 창녀라고 패륜드립친 걸 공공장소에 게시한 것과 똑같아요. 이러면 법적인 문제는 차치하더라도 최소한 사회적 비난은 당연히 쏟아지게 되어 있습니다.

 그런데도 이 두 건을 지금 같은 차원에서 비교될 만한 거라고 우기고 있습니다.
 보고 있자니 진짜 무리하고 있다는 생각밖에 안 듭니다.
 좀 우길 걸 우깁시다.

 되풀이 합니다만, 이른바 홈플러스 닭무현 패러디 건의 경우 비난의 수위는 "
민간의 상업매장에 정치인을 희화한 영상을 올림으로써 행여 홈플러스 매장의 영업에 정당하지 못한 방해"했다는 선에서 그쳐야 합니다. 홈플러스 매장 닭무현 패러디의 경우, 이 선을 넘어가는 순간 일 꼬이기 시작하며 될 일은 안되고 쉽게 될 일은 어렵게 돌아돌아 가야 합니다.

 보니까 일베충 박멸에 관한한 노빠들과도 연합전선 찬성이라는 댓글도 있던데, 물론 노빠도 좌좀이건 우좀이건 누구건 끌어들일 수 있는 건 다 끌여들여야죠. 전에도 얘기했듯이 사실 이건 우파 쪽에서 먼저 나서서 치워야 하는 쓰레기니까 우파와도 손 못 잡을 이유가 전혀 없습니다. 일베는 일베가 일베여신으로 떠받드는 '레이디가카' 본인에게 버림받는 게 최선의 시나리오 (현실화 가능성은 극히 낮지만...)

 근데 연합전선도 연합전선 나름이죠. 연합전선 편다고 그게 다 똑같은 것이 아님.
 병노빠스런 연합전선을 편다면 차라리 아무 짓도 안 하느니만 못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