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금 518 북한군 개입설에 대한 주장이 꽤 심도있게 제기되고 있고, 이에 대해 많은 분들이 반발을 하고 있으나

저는 그 반대의 경우를 생각해 봅니다.
오히려 잘된 일이란 거죠.



우선 북한군 개입을 주장하는 측의 근거들은 대충 다음의 링크들에서 확인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각설하고, 만일 위 링크된 자료들과 의견들이 사실이라면, 지금까지 우린 이런 상태였다고 추정해볼 수 있습니다.

518에 대해 부정적인 자들 : 518 자체가 반란이었다. 그래서 진압은 당연했고 이를 옹호하는 자들도 모두 친북세력이다.
518에 대해 우호적인 자들 : 518은 순수한 민주항쟁이었고 신군부의 기획에 의해 잔인하게 진압되었다. 

위 문장은 겉으로 드러난 내용이고 이 내용의 속살을 좀더 들여다 보면,

518에 대해 부정적인 자들 : 518은 호남에서 벌어진 일이므로 호남은 친북세력의 고장이다.
518에 대해 우호적인 자들 : 518을 진압한 자가 바로 영남 출신이므로 영남은 반민주 극우 파시스트 독재의 고장이다.

만일 북한군 개입이 사실이라면,
위 두 집단 사이에 공히 북한이란 상수가 자리잡게 됩니다. 즉,

518에 대해 부정적인 자들 : 518은 호남에서 벌어진 일이지만, 북한군에 의해 속아 확산됐으므로 북한이 진짜 나쁜 넘이다.
518에 대해 우호적인 자들 : 518을 무력진압한 최고책임자는 영남 출신이지만, 북한군의 개입으로 진압의 강도가 더 강해졌을 수 있으므로 북한이 진짜 나쁜 넘이다.

음... 이로써 영호남의 화합이 조심스럽게 예상됩니다. (영호남 화합이란 단어에 무조건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시는 분은 패스 부탁)
즉 곪은 곳이 터져야 새살이 돋는 원리죠.
전 이런 류의 주장(북한군 개입설)들을 결코 나쁘게 생각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오히려 이를 원인으로 동서화합을 만들어가는 계기로 삼는 것이 어떨까 싶습니다.

혹시라도 북한군 개입설이 확정된다 해도 역사적 기본적인 팩트가 바뀌는 것이 아니기에  이 사건을 원인으로 발생된 유공자나 관련 업적 또한 바뀔 수는 없을 것입니다. 


이하의 내용은 관련 이미지.


(방금직찍) 518 북한군 개입 뉴스에도 떴다

(방금직찍) 518 북한군 개입 뉴스에도 떴다

(방금직찍) 518 북한군 개입 뉴스에도 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