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는 김대혼가 뭔가 정말 이름만 떠올려도 구역질 나는 인간이 헛소리를 해대더니 오늘은 손호철이 또 그러네?


그냥 안철수가 잘못했으면 안철수를 까대면 내가 뭐라 하나? 왜 한결같이 안철수를 직접 까지는 못하고 노회찬을 변호하면서 팔뒤꿈치로 안철수를 깔까?


저번에는 김대호가 생계 잃은 가족 운운하면서 이렇게 안철수를 까댔지.

------------------------------------------------------------------------
안철수는 타고 있던 ‘백마’에서 내려와 금배지 하나를 위해 노원병 지역의 이 골목 저 골목을 누비며 머리를 조아리고 손을 내밀 것이다. 누구 못지않게 치열한 희생과 봉사의 삶을 산 김지선과 10년을 집권한 거대 야당을 아직도 모호한 ‘새 정치’의 이름으로 눌러야 한다. 당연히 혹독한 비난·냉대를 적지 않게 받을 것이다. 당신의 ‘새 정치’가 도대체 뭔지? 그 폭압의 시대에 뭐 했는지? 지난 대선 때는 왜 그따위로 행동했는지? 왜 연고도 없는 곳에 와서 남편이 억울하게 직장을 잃어 생계 위협에 노출된(?) 한 가족을 짓이기려 하는지? 등.
------------------------------------------------------------------------


생계 위협에 노출된(?) 한 가족............................ 


흐미~ 예전에 제가 김대호의 똥글을 분석한 것이 기억이 나는군요. 대기업을 슬쩍 까다가 대기업을 옹호하는 글...... 아니 언제 '일개 생계 위협에 노출된 한 가족.........을 걱정하는 '낭만주의 가득한 진보주의'로 변신을 하셨데요? 놀랍네요. 


자신의 정치적 포지션을 자기 유리한대로 좌우를 훌쩍 뛰어넘는 이 재주. 이건 가라주필 김대중도 감히 시도 못했던 것이고 '소극적 진보'로 위장했던 강준만도 생각 못했던 것이며 자유주의자 주제에 '빨간 바이러스 운운했던' 진중권도 엄두를 못냈던 것인데 도대체.... 철이 없는 것인지 아니면 뻔뻔한 것인지......


그러더니 이번에는 손호철이 납량특집 환타지 정치시평을 이렇게 썼네?


안철수 전 서울대 교수가 드디어 여의도에 입성했다. 구제가 어려운 민주당의 현실을 고려할 때 야권의 재생을 위해 그의 새 정치가 절실하다. 그러나 그의 국회 입성이 손뼉 쳐서 반겨지지가 않는다. 그가 여의도에 입성하는 날, 진보정의당 노회찬 전 의원이 꿈에 나타나 놀라서 잠을 깼다. 그는 가슴과 등에 칼을 꽂고 피를 흘리며 나에게 기어오고 있었다.
(출처는 여기를 클릭)



뭐, 안철수 까대는거.... y=f(x)+a에서 'a'가 아무리 난리를 쳐대도 대세의 영향을 미치지 못하니까 그렇다고 쳐. 그런데 안철수 까기 위해 물색없이 노회찬을 그때그때 엑스트라로 등장시키는거 좀 너무하는거 아냐? 노회찬이 정치판의 '돌림빵'도 아니고 말이지.


솔까말, 안철수와 노회찬 둘 중 하나를 선택하라면 나는 노회찬이야. 물론, 현재의 입장은 안철수가 앞으로 '똘똘하고 믿음직한(인간적인 측면이 아니라 정치를 목숨 걸고 하겠다라는 각오)' 행동을 보인다면 바뀔 가능성이 많지만 어쨌든 지금은 노회찬이야.


그러면, 내가 노회찬을 변호하기 위하여 안철수를 까대기 위하여 문재인을 엑스트라로 등장시켜도 되는거야?

문재인 전 민주당 대선 후보는 낙선을 해도 국회의원직을 도무지 내놓을 생각을 안한다. 친노로는 집권이 불가능한 민주당의 현실을 고려할 때 문재인이 노회찬에게 지역구를 양보하는 것을 바라는 것은 기적일까? 문재인이 똥고집을 피우면서 몽니를 부리는 모습으로 내 꿈에 나타났다. 도대체 역사에의 책임 의식은 있는걸까? 꿈에서 고통을 받는 국민들이 가슴과 등에 칼을 꽂고 피를 흘리며 나에게 기어오고 있었다. 그 위에서 문재인은 씨익 웃고 있는 가증스러운 모습을 보며 화가 나서 잠에서 깨어 났다.



오홋~! 납량특집 몽마 정치시'뻥'은 아무나 쓸 수 있구나. 다음에는 19금, 노약자 임신부 읽기 절대 금지 버젼으로 써볼까?


써글~! 친노들은 변태들인가? 왜 안철수를 까기 위해 노회찬을 변호할까? 친노들의 변태성이 어디까지 진화할지 그 것도 다음 지방선거까지의 관전포인트.....


자, 김대호 나왔고.... 손호철 나왔고.............. 다음 변태 노빠 누구? 조기숙?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