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4·11총선 때도 포털에 댓글” 국정원 수사 확대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304240600005&code=940301

원세훈 전 원장 재임 중 국정원 인트라넷에 게시된 ‘원장님 지시·강조 말씀’을 담은 내부문건을 보면, 그는 2009년 2월 취임 뒤 국정원 직원들에게 세종시 문제, 4대강 사업,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처리 등 정치현안에 개입하도록 지시했다.



국정원 심리정보국 직원 김모씨 등의 ‘댓글 작업’은 그 연장선에서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국정원은 2011년 말 대북심리전단을 심리정보국으로 확대 개편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측근인 원 전 원장이 ‘정권 홍보’를 위해 조직을 키웠다는 시각이 있다.

‘댓글 작업’은 심리정보국이 생긴 2011년 말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됐다는 게 국정원 안팎의 설명이다. 이렇게 시작된 ‘댓글 작업’이 4·11 총선을 거쳐 대선까지 이어졌다는 것이다.

경찰이 ‘오늘의 유머’ 등 사이트에서 확인한 ‘댓글 작업’이 빙산의 일각일 것이라는 관측도 있다. 경찰은 김씨 등 국정원 직원 2명과 민간인 1명이 ‘오늘의 유머’ 등에서 ‘댓글 작업’을 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심리정보국에 소속된 전체 직원은 76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나머지 70여명의 직원이 다른 온라인 사이트에서 ‘작업’을 했을 개연성이 크다.



---------------

조직의 실체가 조금씩 밝혀지네여. 그리고 대선외의 선거에도 개입한 정황도 조금씩 나오구요.



2.



새누리, 국정원 수사발표 사전인지 증거 영상 드디어 찾았네요!!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bbsId=D115&articleId=2351160&pageIndex=1
http://www.pressbyple.com/news/articleView.html?idxno=10306


 

<나꼼수>는 경찰의 수사결과발표가 나온 지난 16일 박 대변인은 경찰수사결과가 발표가 나오기전에 "아마 제 생각에는 국가적인 국민적인 관심이 있기 때문에 조사결과가 오늘 나올 겁니다"라고 <YTN>에서 말한 녹취록을 공개했다.


 

<나꼼수>는 박 대변인이 말한이후 얼마되지 않아 11시 19분에 경찰이 "국정원녀 댓글 흔적 없다"는 수사결과를 발표하고 나온 뒤 11분만에 국가정보원이 "민주당의 주장은 사실무근이므로 민형사상 책임을 묻겠다"고 말한 사실을 공개했다.


----------------

경찰이 발표할거라는 걸 새누리당 안에서 인지하고 있었고 그래서 박근혜는 16일 대선토론회에서 국정원 관련" 댓글 없다"라는 그런 소리를 했을 수 있겠다는 생각도 드네요.


 

이정도면 짜고 치는 고스톱 될 수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http://ko.wikipedia.org/wiki/%EB%8C%80%ED%95%9C%EB%AF%BC%EA%B5%AD_%EA%B5%AD%EA%B0%80%EC%A0%95%EB%B3%B4%EC%9B%90_%EC%97%AC%EB%A1%A0_%EC%A1%B0%EC%9E%91_%EC%9D%98%ED%98%B9_%EC%82%AC%EA%B1%B4#.EB.8C.80.ED.86.B5.EB.A0.B9_.EC.84.A0.EA.B1.B0_.EC.9D.B4.ED.9B.84


이후 김 모 씨로부터 이 모 씨가 아이디를 받아 이명박 정부와 새누리당을 옹호하는 글을 올린 정황이 드러났고,[25] 이와 함께 또 다른 인물이 참여한 정황이 드러났다.[26] 이 모 씨는 40대 남성으로 [27] 명문대를 졸업했지만 2011년부터 뚜렷한 직업 없이 고시원에 머물렀으며, 그럼에도 월세를 거르지 않았다가 5개의 아이디를 건넨 진술이 나온 1월 5일 고시원을 떠났다.[28] 이 모 씨는 고향이 부산으로 17대 총선에서 한나라당의 선거 운동을 한 적이 있었다.[29]

한편 원세훈의 지시 내용을 오타까지 그대로 따라 올린 트위터 계정 65개가 발견되었다.[39] 이들 계정은 민주통합당이 김 모 씨의 오피스텔을 급습한 2012년 12월 11일 이후 활동이 중단된 상태였다

2013년 3월 20일, 여러 재외 한국인 사이트에서 이명박 정부의 치적을 홍보하거나 정치적인 글들을, 그 재외동포가 사는 나라가 아닌 다른 나라에서 지속적으로 올린 사실이 발견되어 재외선거에 영향을 미치기 위한 것이 아닌지 의혹을 샀다.[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