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기사를 보면 학교 폭력, 왕따때문에 자살하는 아이들이 급증하고 있죠. 아니면 예전에도 그랬었는데, 언론에 보도가 안되다가 요새 보도가 늘어나서 그렇게 느낀 것일까요. 그런데, 예전에 저 중,고등학교 다닐 때를 생각해보면 왕따라는 개념 자체가 없었던 것 같은데...

최근에 나온 기사를 보니깐, 이런 것이 있네요. 저도 아이가 커가니 이런 것들이 예전보다 눈에 더 잘 들어오나봐요.
 
---------------------------------------------------

[취재파일] "내 딸 얼굴 어떻게 하나요?" 학교폭력 피해자의 절규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aid=0000236974&mid=shm&oid=096&sid1=102&nh=20130422171206

경찰 "아이들 처벌 못해요. 사소한 일이거든요."
.......
"이 아이들 구속 시키지 못해요. 우리나라는 아이들한테 관대하거든요. 전과가 있는 애가 한 명 있는데 그 아이만 구속 될겁니다."
--------------------------------------------------



맞은 아이를 보면 가슴이 참 아픕니다. 가해자는 버젖히 학교를 다니고, 오히려 피해자가 전학가야할 상황인 것 같습니다. 안타깝긴 한데, 어떻게해야 좋은지 저는 잘 모르겠습니다. 단순히 아이들에게 어른들에게 하듯이 똑같은 잣대와 형벌을 주는 것도 너무 지나친 것 같기도 하고.... 그리고, 단순히 형벌을 강화한다고해서 저런 일들이 줄어들 것 같기보다는 가해자들만 좀 더 교묘해질 것 같기도 하네요. 아무래도 인성교육이 중요한 것이 분명한데....

몇일 전에 인테넷에서 고등학교에 갓 입학한 딸이 소위말하는 반 일진한테 구타당한 것을 안 엄마가 - 옆에서 몰래 지켜보던 친한 친구가 동영상을 찍어서 친구 엄마에게 보여주었나보더라구요 - 도움을 요청하는 글을 올린 것을 읽은 적이 있습니다. 거기 댓글에 보니깐, 학교나 담임 선생님한테 가서 상의하면 절대로 절대로 안된다고 다들 써져 있더라구요. (경험자들이 말하길) 학교 선생에게 가서 상의해봤자 학교에서는 덮을려고 하거나 사건을 축소할려고 하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피해자 학생만 가해자 학생들에게 학교 다니면서 두고두고 괴롭힘을 당한다고.... 따라서 가장 현명한 선택은 바로 진단서 끊고, 그 동영상 첨부해서 경찰에 가서 신고해야한다고... 그리고, 아이들이 불쌍하다고 합의를 해주면 똑같은 일이 반복될 것이기 때문에 무조건 참고 합의는 하지 말아야 한다라고.... 

댓글의 충고를 따라서 경찰에 신고한 피해자 엄마의 글이 일주일 정도 후에 다시 올라왔었는데, 학교 담임선생님과 교장선생님이 계속 연락이 와서 합의를 하라고 종용한다라는 내용이었습니다. 그리고, 예상하시다시피 딸을 지킬려면 절대로 합의는 해주지 말라고 하는 댓글들.

그냥 씁슬해지더군요. 학부모들도 학교를 못 믿는 세상이구나.

(수정전) 그나저나, 이래저래 생각해보면 결국은 다 어른들 탓입니다. 약자들에 대한 멸시풍조가 만들어낸 사회현상이 아이들에게까지 번져서 생긴 것이죠. 이게 신자유주의가 만들어낸 비극이 아니고 뭐겠습니까. 장기적인 해결책은 IMF 이후에 급속도로 무너진 사회적 가치를 복원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겠죠.

(수정후) 그나저나, 이래저래 생각해보면 결국은 다 어른들 탓입니다. 약자들에 대한 멸시풍조가 만들어낸 사회현상이 아이들에게까지 번져서 생긴 것이죠. 이게 신자유주의가 한국에 급하게 이식되면서 만들어진 부작용이 아니고 뭐겠습니까. 장기적인 해결책은 IMF 이후에 급속도로 무너진 사회적 가치를 복원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겠죠.

그런데, 단기적으로는 어떻게 해야 아이들을 바로 키울 수 있을까요. 어떻게 가르쳐야 저런식으로 남을 짓밟는 것이 정말 나쁜 일이라는 것을 알려줄 수 있을까요.  딱한가지 생각나는 것은 가해자 부모들에게 상당한 수준의 사회 봉사활동을 강제로 시킨다 정도.



참고: 원글은 수정전 버젼이고, 후에 신자유주의에 대한 오해가 있을 수 있으니 수정했다는 뜻에서 수정후로 명함. 수정전과 수정후를 둘 다 놔둔 이유는 이 글 때문에 리버테리안(또는 자유주의에 대한) 논쟁을 하는 글이 몇개 연이어 쓰여지게 되었으므로 수정전 모습을 남겨두어 후에 관련된 글들을 읽는 사람들을 헤갈리지 않게하기 위해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