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수아 를로르 저/오유란 역 | 오래된미래 | 2004년 07월
내용     편집/구성    

[행복은 느끼는 능력에 달려 있다]
 

 

행복은 나의 화두다. 행복하지 못해서가 아니라, 나는 날마다 행복하게 살고 있다. 그 행복을 어떻게 하면 많은 사람들에게 전해 줄 수 있을까 고민이라 행복이 나의 화두라고 하는 것이다.

 

어떻게 살면 행복하게 살 수 있는가?

여기 한 프랑스 정신과의사의 행복여행을 따라가 보자. 성공한 정신과 의사로서 만족스러운 삶을 살고 있었던 주인공 꾸뻬씨는 어느 날 예지 능력이 있는 환자와의 상담 중에 한동안 쉬는 것이 어떠냐는 권고를 받게 된다. 꾸뻬씨는 행복할 조건을 갖추고 있는 많은 사람들이 불행하다면서 상담을 받으러 오지만, 그들을 절대 행복하게 만들어 줄 수 없다는 데에서 자신이 불행하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그러던 차에 그는 모든 것을 중지하고 여행을 떠날 것을 결심하게 된다. 행복이라는 파랑새를 찾으러 떠나기 위해서

 

우리는 행복 여행을 떠나기 전에  행복이 무엇인지를 정해 놓아야만 할 것이다. 무엇인지도 모르면서 행복을 찾아 나서니 행복을 찾지 못하는 것이 아닐까?

행복은 기분 좋은 느낌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마음이 즐겁고 기쁘고 편안하고 여유 있으면 우리는 행복하다고 느끼는 것이다.

 

꾸뻬씨는 행복여행을 떠나면서 여러가지 교훈을 얻게 된다. 사실 그가 여행하면서 얻은 교훈들은 그리 특별나거나 대단한 것이 되지 못한다. 우리가 어른들로부터 늘 들어왔거나, 책을 읽어서 이미 알고 있는 내용들이다. 그런데 주인공이 여행을 하면서 현실 속에서 직접 체험하게 되는 내용이라 독자인 우리도 더 실감나게 느끼게 되는 것이다.

 

, 그의 첫 교훈을 들어보자.

꾸뻬씨는 행복여행을 떠나면서 처음으로 탄 비행기에서 뜻하지 않게 비즈니스 클래스의 좌석을 얻게 된다. 그러면서 비즈니스 클래스의 넓은 좌석에 편안하게 앉아 여행할 수 있는 것을 기쁘게 생각하고, 거기에서 제공되는 훌륭한 서비스에 너무나도 행복해 하게 된다. 그러면서 옆에 앉은 사람과 대화를 나누게 되는데, 화제를 바꿔 너무나 편안한 의자로군요~! 하며 행복해 한다. 그러나 상대방은 , 이 의자는 퍼스트 클래스보다 훨씬 덜 눕혀지는 걸요. 하며 투덜거린다. 아마 그는 퍼스트 클래스를 타 본 사람이라 비즈니스 클래스의 좁은 의자가 불편했을 것이고, 그러니 당연히 행복한 느낌을 갖지 못했을 것이다.

여기서 꾸뻬씨는 행복의 비밀 둘을 발견하게 된다. 그는 이번 여행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작은 수첩을 꺼내 다음과 같이 적었다.

배움1 _ 행복의 첫 번째 비밀은 자신을 다른 사람과 비교하지 않는 것이다.

샴페인을 한 모금 더 마신 뒤 꾸뻬는 다시 이렇게 적었다.

배움2 _ 행복은 때때로 뜻밖에 찾아온다.

 

이렇게 꾸뻬씨는 여행하면서 배운 행복에 대한 교훈을 적어나간다. 그가 여행하면서 마주치는 상황에서 얻는 교훈이라 우리는 마치 꾸뻬씨가 되어 여행을 하면서 배움을 얻는 듯한 느낌을 갖게 되면서 점점 많은 행복의 비밀들을 찾아내게 된다.

그런데 배움1과 같은 교훈은 우리가 어려서부터 어른들에게 수 없이 전해들은 속담이나 격언에 지나지 않는다. , 다른 사람과 비교해서 자신의 처지를 불행하다고 느끼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하는 것이다. 너무나 진부한 얘기가 아닌가? 나는 그래서, 역설적으로 말하고 싶다. 행복은 행복해 하는 능력을 키워야만 느낄 수 있다. 이것이 내가 모든 사람들에게 해주고 싶은 교훈의 첫 번째인 것이다.

 

, 꾸뻬씨의 계속되는 여행을 따라 다니면서 그가 배운 교훈을 같이 배워보자. 책을 읽으면서 그와 함께 여행하면서 많은 행복의 비밀을 찾게 될 것이다. 그 일은 여러분의 몫으로 남겨두고자 한다.

 

춤추라,
아무도 바라보고 있지 않은 것처럼.

사랑하라,
한 번도 상처받지 않은 것처럼.

노래하라,
아무도 듣고 있지 않은 것처럼

살라,
오늘이 마지막 날인 것처럼
.

 

 

<책읽은 시간> : 2005. 2. 2. ~ 2. 4.

 

<상세 독후감> : 다음에 독후감 상세 내용이 게시되어 있습니다.

 

-         자동: http://www.myinglife.co.kr/bbs/bbs.htm?dbname=B0041&mode=read&premode=list&page=46&ftype=&fval=&backdepth=&seq=152&num=152

-         수동: [http://www.myinglife.co.kr]  -> [나의 이야기] -> [책을 읽고나서] ->152


 

2009. 7. 6. 20:48


 

참으로 행복하게 살고 싶은

<참> 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