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마다 관점이 다르지만 
영남몰표는 어떤한 상황이 닥쳐도 사라지지 않는다고 봅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영남몰표는 지역이기주의와 공포감에서 비롯된 거죠.

지역의 이익이 국가 전체의 이익보다 앞서는 이기주의(이건 모든 지역에 다 있다고 봅니다. 다만 영남이 더 강하다고 봅니다.)
그리고 또 하나가 공포감입니다.

영남이 해온 역사가 있으니 지역패권을 잃으면 불이익을 당한다는 공포감.
해온만큼 당할지 모른다는 공포.

이기주의와 공포가 영남 몰표를 절대로 깰 수 없는 상황으로 만들었다고 봅니다.

다만 이런 지역몰표를 깰 수 있는 방법은 일반인보다 정치인들이 나서야 합니다.
아닌말로 지역화합을 위해서 김대중만큼 노력한 영남정치인 있나요?

호남 몰표에 대해서 말하기전에, 영남 몰표와 이를 개선하기 위한 새누리 정치인에 대한 비판이 먼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