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곳에서 보니까 이계안 전 의원이 트위터 상에서 '민주당 당원 중에서 문재인 펀드에 가입한 사람을 배심원으로 선정' 하는 것이 어떻겠냐고 제안을 했다고 하더군요. 이계안 전 의원의 생각이 현 단계에서는 제일 설득력이 있다고 봅니다. 


안철수 펀드(혹은 후원회) 에서 일정수, 민주당 당원 중 문재인 펀드에 가입한 사람 중 일정수에게 배심원을 맡기는 것이 그나마 '안철수 안을 받으면서 최소한의 공정성을 유지할 수 있는' 수라고 생각합니다. 도대체 이런 식의 팬클럽 조사 같은 공론 조사는 왜 해야 건지에 대한 질문은 차치하고서라도.  참 어렵네요. 정치란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