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혐오증이 정치를 멀리하라고 생긴 건 아닐텐데요.

박근혜, 문재인, 안철수 다 짜증이 나고 당선가능성을 버리고 선택한다면 전 강지원을  찍고 싶어요.


대선 끝나면 새누리당이나 민주당에 입당해서 강지원이 정당정치의 틀 안에서 정말 제대로 된 책임정치를 제대로 보여줬으면 좋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