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복 "文, 盧 초상 잘 치러 대선후보 됐다" 막말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82&aid=0000363033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 후보의 부산 선거를 총괄하고 있는 이진복 부산선대위 총괄본부장이 "문재인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초상을 잘 치러 대선후보가 됐다"고 공개발언해 '막말' 파문이 일고 있다. 이에 대해 민주통합당 측은 이 의원의 사퇴를 요구하는 등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이 위원장은 지난 31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부산시당 위원회 합동 임명장 전달 및 당원교육'에서 문재인 민주당 후보를 평가하면서 "부마항쟁 당시 노무현, 문재인을 봤다. 노무현 에너지가 강했다. 반면 문재인은 존재감이 없었다. 노무현 죽고 상주를 하면서 대선후보가 됐다고 생각한다"면서 "정치적 철학은 아무것도 없었다. 문 후보로부터 부산이나 나라를 걱정하는 거 못 봤다. 초상 잘 치러 대선후보 됐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 위원장은 "폐족이다. 석고대죄 했던 사람이 지금은 책임이 없다고 한다. 박지원은 말만 하면 표 떨어진다. 김용민, 김광진 등도 우리에게 도움이 됐다. 민주당 의원들 동료지만 상식이 통하지 않는 사람이라고 생각한다"며 민주당 의원들을 싸잡아 비판했다.


이거 맞는 말 아닌가요. 개마이랑 부산일보만 이거 막말이라고 하는 군요^^

그런데 아크로 일부 **님들의 성향은 역쉬 새누리당이라는 걸 확인케 하는 이진복의 발언입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