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대선에서 박근혜가 변했다면서 박근혜가 바뀌네 박근혜가 바꾸네 그러면서 복지이슈도 선점하고 경제민주화이슈도 선점하면서 기민하게 움직이더니  정작 지아빠  박정희 이야기가 나오니깐 다시 예전의 발끈해로 되돌아가네요. 이러면 야권에 내 약점은 아빠 건드리는 거라고 소문내는 수준 아닌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