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과 유시민이 지금 머리가 어지러운가 보군요
어찌해야 살아남을지 골치가 아픈모양입니다
안철수 지지자가 뭘 어쨌기에 진중권은 저런 말을 하는지도 이해가 안가고
유시민 역시 도데체 뭔소릴 하는지



유시민 전 통합진보당 공동대표는 19일 트위터를 통해 “안철수 서울대 서울대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의 대선 출마 선언 기자회견을 보니 고맙고 안쓰럽다”고 말했다.

유 전 대표는 “이번 선거에 실패해도 정치를 계속하겠다고 한다”며 “그가 대통령이 되더라도, 안되더라도 그가 영혼을 구원하기를 바라지는 말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유 전 대표는 “국가권력으로는 사람을 바꾸지는 못한다”면서 “안 후보는 우리 국민의 영혼이 도달한 수준 만큼 갈 수 있을 것이다. 그가 정치에서 보람을 찾기를!”이라고 덧붙였다.

유 전 대표는 그러면서 “기자회견장에서 박수치는 분들을 보면서 걱정이 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진중권 동양대 교수는 “문재인과 안철수의 대결은 공정하고 생산적이고 평화로운 것이 되어야 한다”며 “양측에 속한 일부 광적 지지자들의 과도한 액션은 적절히 자제되어야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