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치적인 평가가 아닙니다.

기술적 능력적 평가를 하자면 
정치능력이나 연설능력들 박근혜나 문재인은 상대가 안될 것 같습니다.

정치9단이 넘네요.

단일화는 힘들 듯 하네요.
무엇보다 본인의 권력의지가 강합니다.

노무현으로 지칭되는 친노도 박근혜로 지칭되는 새누리도 개혁대상으로 보는 것은 확실하네요.

회견보니 한겨레, 프레시안등  친노 언론들이 몸이 달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