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태섭 폭로에 관련되어 여론조사가 나왔네요.


일단, 여론조사에서는 금태섭 폭로 주장에  여론조사에서는 '금태섭 주장에 공감한다'가 42.2% , '정준길 주장에 공감한다'가 28.7% 그리고 '두 사람 모두 공감할 수 없다'가 18%입니다. 아래 도표를 보시죠.

폭로 여론조사 001.gif

출처 : [여론조사] 국민 42% "안철수 교수측 주장에 공감"
조사날짜 : 2012년 9월 7일 / 조사대상 : 최종응답 750명 전화 여론조사 / 표집오차 : 신뢰수준 95% ±3.6%P


박근혜에게 껄끄러운 삼성의 기관지 중앙일보의 '박근혜에게 불리한 것'은 제일 먼저 보도하는 센스 ^^


반면에 SNS의 여론조사에서는 안철수측 옹호여론이 27.8%로 낮게 나왔습니다. 특히, 안철수의 딱지 아파트에 대하여 부정적인 이미지 역시 만만치 않습니다. 특  히, 아파트값 폭등으로 '하우스 푸어'가 많아지는 현실에서 '딱지 아파트'를 샀다는 것은 주식거래 의혹과는 달리 '나와 관련된 것이라는 정서' 때문에 1997년 대선 당시 '이회창 아들 병역 비리 의혹만큼'이나 폭발력을 가지고 있다고 봅니다. 제가 안철수 지지를 철회한 이유도 바로 이 '딱지 아파트' 관련 건도 있습니다만(뭐, 저는 하우스 푸어는 아닙니다만 ^^) 아마도.... SNS에서 주도권을 잡고 있는 것은 노빠들이고 그런 점에서 안철수에 적대적일 수 있다는 측면을 고려한다면 낮은 옹호 여론이 나올 수도 있겠지만 구체적이 정보가 없어 판단하기 힘들군요. 단지, 노빠 사이트인 무브온21에서 금태섭을 새누리당의 X맨이라고 비난하는걸로 대략 추측은 됩니다만...


 폭로 여론조사 002.gif 

(관련기사는 여기를 클릭)


그리고 같은 날 조사된 여론조사에서는 금태섭 폭로와 박근혜와 안철수의 지지율은 오차범위인 ±2.5% 내에서 등락을 했으니 별로 변동이 없다고 봐도 될겁니다. 아무래도 확실한 것은 다음 주말의 여론조사를 봐야 되겠지요. 왜냐하면 여론조사는 금요일이라 직장에서 '정치적 오피니언 리더들'의 수다의 파급이 반영이 안되었기 때문입니다.

폭로 여론조사 003.gif 

(관련기사는 여기를 클릭)


만일, 다음 주 발표되는 여론조사, 그러니까 직딩들의 금태섭 폭로건을 주제로하는 정치적 수다가(월요일부터 수다를  떨지는 않겠지요?) 끝나고 귀가하여 '엄마 엄마, 글쎄 금태섭이 말이지.........?'라고 수다를 떨 수 있는 기간이 지난 후에 실시될 여론조사가 정확하겠지요. 왜냐하면 안철수가 의외로 여성지지율이 낮기 때문입니다.


현재까지는 금태섭의 폭로를 공감하는 측이 더 많지만 정준길에 공감한다는 측과 둘 다 공감할 수 없다라는 측을 더하면 거의 50%에 육박하는데 이건 깨끗한 정치를 한다는 안철수에게 이미지적으로 큰 타격이죠. 뭐, 새누리당은 원래 그런 당이니까... 라고 생각하지만 '아니, 부르투스 너마저도?'라고 생각이 되어질 것이고 장기적으로는 안철수 지지율에 악영향을 미칠 것입니다.


일단, 다음 주말 쯤 발표될 여론조사를 기다려 봅시다.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