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제단에다 오줌싼 목사, 성당서는 마리아상에 똥,오줌 쌌네요


내 그럴줄 았았지 개신교 입장에서보면 천주교가 불교나 다 같은 우상숭배종교로 보는거지
나도 개신교인이지만 정말 우리목사님은 신부님 못지않은 청렴함에다 선한 사마리아인으로
살아갈려는 참으로 보기드문 성직자였음. 돌아가실 때 찾아뵙지 못한 죄인을 용서하옵소서!


하지만 대다수 개신교는 세속화되고 물질화되고 기득권화되고 음.. 더말해봐야 입만 아프네  
대개 이런 교회들이 꼭 불교나 천주교를 우상숭배교니 성모 마리아교 니 하더군요... 진짜로
우리목사님은 열린진보라서 그런지 이웃종교에 관대하셨음. 우리 목사님께서 진노한 대상은


천주교가 불교가 아니라 천주교가 불교나 개신교나 이슬람교나 그 어느 종교나 할~ 것 없이
섹. 돈. 기득권, 땡중. 땡신부. 먹사. 이런 부류들이었음. 우리목사님은 육사출신이라 그런지
군인정신이 투철했음. 당시 전두환과 동기생 이였는데 전두환 쿠데타 했다고 열라게 까셨음!


내가 그런 좋은 스승밑에서 신앙생활 7년했으니 개신교인이라도 부패치않고 살아 있는거지!
대구 동부경찰서는 A씨가 지난달 17일과 23일 울산의 한 성당에 침입, 성모 마리아상을 쓰
러뜨려 오줌을 누고 자신의 배설물을 마리아상 얼굴에 칠한 사실을 추가로 확인했다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