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벗님 이제 그만 고집 부리시지요
박성창의 지도만으로도 서로 결정적인 근거가 나오지 않습니다
당장 독도갤에서 지나가다님에게도 공박을 당하시더군요
이럴경우는 여러 사료를 비교 검토해서 결론을 내는 것이 당연하겠지요
그런데 님은 님의 주장에 불리한 자료나 이론은 깡그리 무시하고 우리측 주장중 역사적 근거가 없다는 것만 반복하더군요
물론 길벗님의 의도는 잘 알겠습니다
그러나 다른사람들이 그냥 애국심 드립으로 우기는걸로 보십니까?
님은 왜 이런 자료는 무시하나요
님은 1905년에 시네마현으로 편입했다는 일본의 주장을 가장 강력한 근거로 하고 그나마 대한제국 칙력 제 41호조차도 독도가 아닌 석도이기 때문에 완전한 근거는 못된다고 주장하였습니다
태정관 문서에서 분명 다케시마와 마쓰시마는 한국땅이라고 확정을 하였습니다
그런데 아래 태정관 문서를 보면 그간 독도 영유권 문제가 조선측의 역사적 기록과 비교적 잘 맞는 이야기임을 알 수 있고 우산도가 독도임을 증명해야 근거가 생긴다는 길벗님의 주장과는 달리 충분히 근거가 됩니다 

태정관.jpg 
http://gall.dcinside.com/list.php?id=dokdo&no=7150

두번째로 아래 여러 교과 그리고 그중 문부성이 검정한  1887년 일본 총도를 보면 독도가 분명하게 표시된 지도에서 조선땅임이 밝혀졌는데 왜 1905년 조선이 통감부 통치를 받고 외교권이 박탈당한 실제 속국상태에서의 기록을 절대시하는지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사본 -NaverToolbar0002.jpg 

▲오카무라 마쓰타로의 <신찬지지>에 수록된

일본총도(1887년). 일본 주변 섬을 가로줄로 표기해

일본 영토임을 밝히고 있지만 울릉도와 독도는

우리 쪽 해역을 가리키는 가로줄 안에 포함시켜 놓았다
독도가 한국 영토임을 확인할 수 있는 일본 문부성 제작 교과서와 지도가 공개(문부성 제작 및 검증 자료)

 


근대 초·중등 일본 지리 교과서 5점/ 학생 및 일반인용 지리부도 2점

문부성 제작 [소학지리용신지도(小學地理用新地圖)]-1905년

문부성 검정 [일본사요(日本史要) 상권]-1886년

문부성 검정 [소학지리(小學地理) 1·2권]-1900년

오카무라 마쓰타로 편찬 [신찬지지(新撰地誌) 1권]-1887년

오쓰키 슈지 저 [일본지지요략(日本地誌要略) 1·4권]-1878년

아오키 쓰네사부로 저 [분방상밀일본지도(分邦詳密日本地圖)]-1888년

동경 개성관 제작 [표준일본지도(標準日本地圖)]-1925년 등 지리부도 2점
독립기념관이 발굴한 독도가 한국땅이라는 지도자료 사진

1. 소학지리용신지도.jpg 1-1. 소학지리용신지도(중국지방).jpg 1-5. 소학지리용신지도 (지리통계표-본방성립국토).JPG 2. 신찬지지.jpg 2-2. 신찬지지 지도.jpg 2-3. 신찬지지 지도 확대.jpg 3. 일본사요.jpg 3-2. 일본사요 지도.jpg 4. 소학지리.jpg

다음으로 일본 군사지도에서 일본땅과 우리땅이 명확하게 구분되어 있고 독도와 울릉도도 나와있습니다

강원 영월군 수주면 호야지리박물관 양재룡 관장은 1895년 일본이 그린 군사용 정밀지도 '실측 일청한군용정도(實測 日淸韓軍用精圖)'와 1897년 일본 문부성이 검정한 교재 '일본지지(日本地誌)'를 12일 공개했다.

한국과 일본의 국경선이 그려진 실측 일청한군용정도에는 송도(松島ㆍ울릉도)와 죽도(竹島ㆍ독도)가 한국 영토 안에 정확하게 표기돼 있다.

양 관장은 1800년대 이후 일본지도에는 대부분 독도를 다케시마(竹島)로, 울릉도를 마쓰시마(松島)로 각각 표기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일본 지리교재로 추정되는 일본지지 안에 수록된 지도에는 일본열도와 당시 일본 식민지였던 대만이 붉은색으로 표시돼 있지만 독도와 울릉도를 포함한 우리나라 영토는 흰색으로 표시돼 있다.

양 관장은 이들 지도에서 독도와 울릉도의 위치가 바뀌어 있는데 그 이유는 우리나라 고(古) 지도의 제작비밀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우리나라 고지도 제작자들은 울릉도 동쪽 먼바다에 있는 독도를 같은 지도에 표기하기 어렵게 되자 독도를 울릉도 서쪽에 그리는 방법을 사용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2011081299058_201108128519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