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 포퍼(Karl Raimund Popper, 1902-1994)와 토마스 쿤(Thomas Samuel Kuhn, 1922-1996) 20세기 과학 철학자들 중 가장 유명한 것 같다. 나는 이 두 과학 철학자의 이야기에 귀 기울일 만한 것도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둘 다 수준이 별로 높지 않다고 생각한다.

 

내가 왜 포퍼의 과학 철학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지 상당히 상세히 밝힐 생각이다. 비판할 텍스트는 『Conjectures and Refutations: The Growth of Scientific Knowledge(1963)』에 실린 「Science: Conjectures and Refutations」이다. 영어판을 인터넷에서 볼 수 있다.

 

http://keck.ucsf.edu/~craig/Karl_Popper_Science_Conjectures_and_Refutations.pdf

 

https://webfiles.uci.edu/rsmead/PHIL330/Readings/Popper%20-%20Science%20-%20Conjectures%20and%20Refutations.pdf

 

http://www.inf.fu-berlin.de/lehre/pmo/eng/Popper-Science.pdf (excerpt)

 

 

 

영문과 번역문을 아래 책에서 인용할 것이다.

 

Conjectures and Refutations: The Growth of Scientific Knowledge, Karl Popper, Routledge, 2009

 

『추측과 논박 1: 과학적 지식의 성장』, 칼 포퍼 지음, 이한구 옮김, 민음사, 2006

 

 

 

이한구의 번역에는 문제가 많다. 가능하면 영어판으로 읽는 것이 좋다.

 

『추측과 논박(이한구 옮김)』 번역 비판

http://cafe.daum.net/Psychoanalyse/82Xi/48

 

나중에 글을 정리하면서 인용한 부분을 내가 번역할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장담은 못한다.

 

 

 

이덕하

2012-0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