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때의 민주당 후보 지지율이 호남에서 양자 대결이면 지금보다는 높고 박근혜보다 높을 거라고 봅니다.
하지만 3자 대결이 실현된다면.
민주당 후보 지지도가 박근혜보다 높을 거라는 데에는 누구든 자신 있게 말하기 힘들거같네요.
안철수를 쓰러트리지 않거나 민주당으로 흡수 하지 못하면.
민주당은 대선 전후에 무너져 없어 질 거라고 봅니다.

3자 대결에서 자당 후보가 호남에서 3등을 한다면.
안철수가 구지 민주당으로 들어 갈 이유가 없죠.

안철수 중심으로 안철수당이 민주당을 대신해서 새누리와 양당체제의 근간이 될 가능성도 높고요.

다 이게 자업자득이죠.
영남친노중심의 혁통과 나꼼수의 어준류 깨시들이 서울시장보궐선거부터 민주당 와해 시켜서 장악한 방법으로 자신들이 당 할거라는 생각을 왜 못했을까요?

아무튼 구경하는 입장에선 재미있습니다.
문재인으로 대표되는 영남친노도 노무현 복수하지 않는다고 하고, 검찰 개혁에는 예전 강경모드와 달리 침묵모드고, 그리고 안보문제부터 보수화로 트랜스 포머중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