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권파보다 더한 부정투표 의혹을 요즘 바고 잇던 후보인데.
당권파 제명된 후 사임해서 목표했던 사람에게 국회의원 자리 승계했네요.

이념토론은 제쳐두고 사임과정을 보면 결국은 당권파든 비당권파든 정의로운 싸움이 아닌 당파싸움이 본질이네요.
(당권파든 비당권파든 난 다 싫으니 오해 마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