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 따끈따끈한 뉴스 나갑니다.
--------------------------------------------------------------------------------------------

26일 공개된 2차 진상조사 결과 동일 인터넷 주소(IP)에서 한 후보가 2표 이상 득표한 몰표 현상이 모든 후보자들에게 나타났다. 이 가운데 9명의 후보들은 한 IP에서 최소 30표 이상의 몰표를 받았다. 중복 IP 투표 비율은 문경식 전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이 17.53%로 가장 높았고 오옥만 제주도당 공동위원장 11.22%, 윤갑인재 건설산업연맹 정치위원장 10.28%, 나순자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위원장 9.68%, 이석기 의원 4.72%로 나타났다.

동일 IP에서 이뤄진 투표는 모두 한 후보에게만 집중됐다. 9명의 후보 모두 동원 투표 혐의에서 자유로울 수 없게 된 것이다. 특히 국민참여당 최고위원 출신 오옥만 후보에게 270표의 몰표를 준 한 IP에서는 공식 투표소 외에는 사용할 수 없는 투표 시스템 기능을 불법적으로 사용한 정황까지 드러났다.
--------------------------------------------------------------------------------------------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20627001013


 

이석기, 내가 말했지만 내 눈 앞에 있으면 면상 두어대 갈겨주고 이야기 시작하겠다고 할 정도로 뻔뻔함에 가증스러운 인간이지만 그건 그거고  어쨌든, 현재까지의 조사로는 통진당 부정선거 몸통은 '유시민'이고 중복 IP 투표 비율은 오히려 이석기가 (발표된 명단 중에서는) 가장 낮습니다.


 


 

나중에, 종합해 드리죠. 뭐, 종합해 드려도 마녀사냥에 눈알이 뻘개진 분들에게는 마이동풍이겠지만....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