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정치판에서 자신들의 기득권을 유지하고자,

또는 차지하고자 끊임없이 이합집산과 부정된 행위를 서슴치 않고

행하는 사람(세력)들의 공통점이 무엇일까?


 

그것은 자신들이 왜 기득권을 얻어야 하는 당위성이나

미래비젼제시 또는 능력을 보여주는 방법이 아니라,

바로 전가의 보도 '니들이 더 나빠!'를 얼마나 잘 사용하는냐에 있다.

이번 통진당사태 당권파들이 당내부정경선이후
보여주고 있는 폭력사태와 버티기 신공,

국민감정을 무시하는 태도등의 본질은 바로
늘 자신들의 치부를 숨기기 위해 어김없이 애용하는 방법를 너무나도 믿기 때문이다.

처음에는 이명박, 새누리당,
다음은 검찰및 조중동,

그래도 안되면 심상정, 노회찬, 유시민등 반대편 동지들
다음은 한경오나 진보 지식인들..
자신들의 기득권을 유지하고 지키는데 방해가 되는 모든
사람들이 바로 니들이고, 더 나쁜놈이다.


 

친노들은 이런 방식의 대가이자 전문가라 할수 있다.

역시나 이명박,

다음은 검찰과 새누리당

그리고는 조중동

그래도 잘 안되면 호남 닝구,

에이씨...
그래도 안먹히면

최후의 방법이자, 가장 강력한 방법

어리석고 멍청한 국민들

니들 전부 더 나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