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media.daum.net/economic/others/newsview?newsid=20120608181058071

이 기사 댓글한번 읽어 보세요. 무슨생각 드세요? 특히 크레테나 호도협, whataday, 삿갓님들은 한미 fta에 대한 정확한 입장이 뭐에요?


 ISD 투자자 국가제소, 그거 노무현이 직접 임명장주고 총애한 최고의 협상가라는 김현종 김종훈의 작품이고 노무현이 도장 찍었거든요. 거기에 댓글에서 누가 욕먹고 있는지도 한번 보세요.


 

제가 노빠들을 인간 취급 하기 꺼려하는 이유가 저 댓글들에 숨어 있습니다. 한미fta에 대해서는 일언반구하지않고


 

"그저 노무현 정부는 최선을 다해 협상에 임했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우기고만 있는 부산정권의 왕수석 문재인이나, 한미 fta당시 총리로서 대통령 노무현 다음가는 위치에서 도장찍은 총리 한명숙. 친형이 참여정부시절 삼성에서 승승장구한 삼성장학생 이해찬.


"삼성을 방해하는 저 놈은 빨갱이다."


 

삼성에 방해가 되는 사람이면 무조건 제거하는 역할을 했던 친노우장 이광재. 이학수-노무현의 부산상고 커넥션을 필두로 국가기관을 장악했던 삼성의 노무현 정권 컨트롤.

이광재가 뇌물받다 걸려서 교도소들어갔다 나와서 제일먼저 한일이 이건희 찾아가기 였다는 사실은 참 시사하는 바가 큽니다.



 

이명박대통령이 재협상을 약속한 그제도?

 

그리고 왜 한겨레는 그저 이명박이 노무현이 협상한대로 도장만 찍은 것 뿐이라는 사실에서 눈감는 걸까요?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