되면 가끔 찾아뵙겠습니다. 꾸벅.

제가 종종 토론에 끝장을 보는 아주 안좋은 성격을 갖고 있는 지라 최대한 자제하겠지만 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