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까지 야권 중심으로 결집되던 숨어있는 표가 여론조사는 물론 출구조사에서도 여권 중심으로 결집.

깨어있는 시민들의 강력한 화력 탓에 숨겨져버린 표가 아닌가 싶네요.


"선거의 여왕 박근혜"?


이번 선거의 결과를 갖고 선거의 여왕 박근혜라는 말은 웃긴듯 싶네요.


"선거 참패의 황제 친노"
"깨어있는 시민이라는 희로뽕은 끝났다."

제 결론은 저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