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순천지역은 전임 시장인 노관규가 민주당으로 나오고 통진당 김선동이 나온 곳인데 박빙이라니 의아합니다
인물로 봐도 노관규 검사 출신으로 전임 시장에다 오랜기간 동안 순천지역에서 기반을 쌓은 인물이고 민주당 간판인데 저리 고전하다니 이해가 안갑니다

김선동 민주당 양보로 당선되자 국회에서 최루탄 터트리고 그랬는데 통진당 후보로 박빙이라니
게다가 무소속이 가장 많이 당선될 곳도 전남이고

결국 민통당 공천의 영향때문에 그런 것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