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려진바대로 유승민과 그 패거리들은 박근혜 탄핵을 결정지은 자들로 한국당 입장에서야 이를 가는 잡놈들일 것입니다 이들이 처음에 국민의당과 합당하면서 보수를 그리도 강조한 것은 이 합당한 당을 나중에 자칭 보수의 뿌리라는 한국당과 합당시켜 최소 자기의 과거를 씻고 한국당내에서 우뚝 서려고 한 표시라 하겠는데 안철수가 떠나고 그를만이 남자 당을 장악하야 그들이 생각한 바대로 결행할 것이나 손학규에 의해 저지된 것이겠습니다 


요즘 바른미래당이 민평당과 대안연대와 합당하려하자 한때 노조에 환장한 정동영과 그 민평당은 갈 곳이 없는 세력이라 걱정이 없을 것이나 대안신당은 재선이상 놈들 연합이라 잔대가리가 천지를 가르고 다선을 위해 민주당행을 유력하게 고려할 자들이라 이낙연이 대선후보급으로 나오니 유승민 등이 했던 것처럼 바른미래당을 민주당에 파시는 꿈을 꾸시는 분들일 것이어서 이번 총선전 어느 시기라도 총선 후 살아남으면 이낙연을 배경으로 언제라도 당을 팔아먹을 자들이니 이들이 당내에 적으면 적을수록 좋은 것이겠습니다  


광주전남넘들은 언제나 전북을 포함하여 광주전라경제권이라 이야기하것는데 이는 대구경북경제권, 부산경남경제권에 대응하여 하는 소리여서 그 지역에 떡 하나면 나도 떡 하나 받아먹겠다는 것이더라도 그 떡은 경제권안의 어디라도 광주전남에 몰빵하여도 역시나 그 경제권안에 있으면 된다는 소리라 대안신당에 전북놈들은 정신을 차려라


여전히 당을 지키는 손학규의 공이 크겠습니다 사견으로 노사정합의에 중소상공인 자영업자가 노측과 사측과 동수로 참여하는 꿈이 있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