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 말하는 바지만, 노무현과 민주당에게 전라도는 그저 표셔틀입니다.

전라도 사람은 대통령이 될 수 없다,

아직도 다른 지역에서 전라도에 대한 비토 정서가 얼마나 큰 줄 아느냐 등등

자신들을 전라도의 상전으로 여기며 막말을 쏟아내고 있죠.

다른 지역에서 전라도 사람을 안 찍고 전라도 정당을 싫어하면 그걸 싫어하는 사람들한테 따지던지 설득하던지 해야 하는데

전라도 사람을 내보내면 안 되고, 전라도 색깔을 빼야 한다고 주장하는 것이 바로 얘네들입니다.

더 웃긴건 이 역겨운 놈들을 버티게 하고 있는 것이 바로 전라도 표셔틀이란 거죠.


조국은 누가 봐도 악과 위선, 그 자체입니다.

왜 이런 위선의 결정체를 민주주의의 본거지로 이름 높은 호남이 실드치고 있을까요?

김대중 때 굳어진 호남의 나쁜 버릇 때문입니다.

마치 아이돌 팬덤마냥 우리 편이기만 하면 지지하는 버릇이 남아있는 거죠.

옳고 그름을 판별하지 못하는 어린 아이와 같은 상태입니다.

자신들을 경멸하고 비하하는 사람들에게 무한한 지지를 보내고 있다니!

전라도는 부끄러운 줄 알아야 합니다. 

그 부끄러움과 반성이 있어야 새로운 전라도의 미래가 시작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