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2ADD4155A65C8222.jpg


우리나라에 이런 영화가 있었나? 싶었다.

SF장르를 저렴하게 만들수도 있구나 하는 생각도 동시에 들었다.

공상과학 블록버스터 말고,

오로지 공상과학으로만 승부하는 영역이 있다면, 이 영화도 뒤쳐지지 않을것 같다.

내 기준에서 나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