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www.washingtonpost.com/business/the-latest-san-francisco-becomes-largest-us-city-to-ban-fur/2018/03/20/55311086-2c86-11e8-8dc9-3b51e028b845_story.html?utm_term=.78f8ba626e81


이게 곰곰 생각해보면 개인들에게 특정 물건을 팔아라 말아라 제재하는 게 꽤 고압적으로 보일 수도 있지만 인간과 동물의 평화로운 상생이
, 인간개인이 갖는 상품거래의 자유보다 더 중요하다고 보았기 때문이거든요. 

사람들이 입거나 걸치고 다니는 건 제재하지 않으나 판매는 하지 못하도록 못박았어요. 모피코트나 가방, 열쇠고리 등 악세사리에 대한 판매금지예요. 다만 도/소매업자들이 충분히 재고처리를 할 수 있도록 2020년 1월부터 시행한다고 하네요. 

"Somewhere unwritten poems wait, like lonely lakes not seen by any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