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폐비박씨에게 30년 구형이 내려지자 자한당 논평이라는 것이 '사형보다 더 잔인한 구형량?'


내가 문국쌍 정권 비난하느라 얘들 관심조차 안가졌는데 한심하긴 여전하네.



그 논평을 낸 대변인이라는 놈이 탄핵에 앞장선 놈이고,

자한당을 제외한 다른 당들의 논평들은 주장의 잘잘못을 떠나 '법치국가의 구현'을 주장하고 있는데

자한당 혼자 '인정 호소에의 오류'를 범하니 얘들 아직 정신 못차렸네.

너그들, 언제까지 대구-경북만 쳐껴앉고 있을건데?

너그들 눈깔에는 대구-경북 유권자만 유권자로 보이니?

써글 것들.



그래, 법원이 잔인해서야 되겠나?

인정이라는 것을 때때로 발휘하는 것이 법원인데,

그러니 자한당 소원대로 폐비 박씨,

잔인한 30년 감옥형보다 깨끗하게 '사형'시키자.



하여간, 이런 개념없는, 대가리에 뇌동사리 가득 처넣은 인간들이 이 나라를 운영해 왔다는게 소름 끼칠 따름.

백이숙제는 "以暴易暴"를 남겼고 한그루는 "以"를 남기고 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