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국민의당은 바른정당과의 통합문제를 놓고 찬성파인 안철수계와 호남 중진의원으로 대표되는 통합 반대파인 비안철수계로 나뉘어 분열된 상태이다 양측의 이런 갈등을 조율하고 중재할 수 있는 역할을 할 수 있는 사람은 당내에서 다양한 그룹의 인사들과 두루 원만한 관계를 갖는 손 전 대표 밖에 없다는 것이다( 고하승  편집국장 글 중에서)

 

   

[관련글]

손학규 역할은 제7공화국 개헌

http://www.siminilbo.co.kr/news/articleView.html?idxno=542422

 

중도통합 반대해도 논의를 막아선 안 된다

http://www.siminilbo.co.kr/news/articleView.html?idxno=5403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