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newdaily.co.kr/news/article.html?no=358753

 

통합파 한국당에 자강파는 국민당과 통합?설 전까지 '대격변'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와 송기석 대표비서실장이 밀담을 주고받고 있다. ⓒ뉴시스 사진DB

 
바른정당 주호영 대표권한대행이 발언하는 가운데, 통합파의 김영우 최고위원, 자강파의 하태경 최고위원과 정운천 최고위원이 이를 경청하고 있다. ⓒ뉴데일리 이종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