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득 생각나는게 있어서 헛소리 한번 날려봅니다.

현재 한국이나 일본은 미국의 전략에 따라 강제적인 세력구도하에서
어색한 모양새를 갖추고 있는게 현실입니다.
즉,자기의 의지대로 뭔가를 할 수 있는 그런 나라들이 아니라는거쥬

그럼 여기서 한국과 일본이 자주적인 나라로 거듭난다 가정한다면

일본의 재무장은 피할수 없다.
그런데 이게 한반도에 어떤 작용을 할것인가

북한은 이미 핵무기를 개발했고
한국에는 넘쳐나는 핵쓰레기들이 쌓여있다
남.북은 연방이든 뭐든 둘같은 하나가 될것이다.
일본도 핵무장한다.

중-러-한반도-일이 핵무장을 한 새로운 세력구도가 형성되고
적절한 핵무기 제한 협정이 만들어질것이다

한국에 주둔한 미군의 존재이유가 없어진다.
일본은 지금처럼 미국과 동맹을 유지하면서 굳이 중-러에
대립하는 전선을 유지할것인가?

이전처럼 남한이라는 방패막이가 없어진 상황에서??

어차피 일본은 중국을 경제적,군사적으로 따가가지 못할것이다.
대만-중국도 결국 둘같은 하나가 될것이다.

이런 동북아에 미군의 존재이유가 있을까?
이전까지 남한이 가졌던 지정학적 리스크를 감당하면서 
굳이 일본이 미국의 따까리를 계속할것인가?

복잡하게 얽힌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변수를 줄여야 합니다.
동북아 문제에 태평양 건너 백인의 이해득실까지 넣는다면
더욱 해결이 어려워지겠쥬.

요즘 하도 시끄러워서 그냥 두서없이 써본 글인데,
다른 의견들 있으시면 환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