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수조 약체 아닌것 같아요.
티비 토론하면 먹힐것 같은 느낌임.


문 상임고문은 손 후보의 공천과 관련해 "상대가 누구냐에 따라서 저희가 달라질 것은 없다"면서 "지금까지 해왔던대로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후보 보다 새누리당의 조직력, 중앙당과 정부 차원의 지원이 두려운 것"이라면서 긴장을 늦추지 않았다.

반면 손 후보는 "(문 상임고문은) 좋으신 분이고 대선 유력주자로도 거론되시는 분"이라고 문 상임고문을 치켜세웠다. 그러나 "(문 상임고문의 활동은) 대선가도를 중점적으로 한다"고 지적하면서 "저는 지역 밀착형으로, 사상구 중심으로 지역민들과 밀착해서 나가겠다"는 전략을 밝혔다.

http://www.mt.co.kr/view/mtview.php?type=1&no=2012031209238235338&outlink=1